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안철수 "실용적 중도 정치, 우리나라 위한 옳은 길이기에 가려고 하는 것”

“사즉생 각오로 기득권 정치의 벽 뚫을 것”

김대환 기자 | 기사입력 2020/02/21 [15:08]

안철수 "실용적 중도 정치, 우리나라 위한 옳은 길이기에 가려고 하는 것”

“사즉생 각오로 기득권 정치의 벽 뚫을 것”

김대환 기자 | 입력 : 2020/02/21 [15:08]
국민의당(가칭) 안철수 창당준비위원장
국민의당(가칭) 안철수 창당준비위원장

[공감신문] 김대환 기자=국민의당(가칭) 안철수 창당준비위원장은 21일 "실용적 중도 정치의 길이 결코 쉬운 길은 아니지만 우리나라를 위한 옳은 길이기에 가려고 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안철수 위원장은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창당준비위 중앙운영위 회의에서 “저는 사즉생의 각오로 우리나라를 붙잡고 있는 기득권 정치의 높고 두꺼운 벽을 뚫어보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안 위원장은 "외롭고 힘들지라도 국민께 약속한 그 길을 가겠다. 저의 이러한 신념과 노선에 많은 분이 함께해주면서도 한편으로는 반문 선거연대 필요성을 제기했다"고 밝혔다.

 

이어 "최악이라는 20대 국회가 그대로 다음 국회로 이어지는 것을 막고 싸움만 하는 진영정치가 아니라 민생문제를 해결하는 실용정치로 전환하는 것은 대한민국을 위해 결코 포기할 수 없는 소중한 가치이자 반드시 가야 할 개혁의 길"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일부 안철수계 의원들의 통합당 개별 입당 추진에 대해 "그분들이 어떤 길을 가시든지 응원한다. 다시 개혁의 큰길에서 만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