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공감신문] OCN '루갈' 최진혁X조동혁X정혜인X박선호 이게 바로 액션 본능! 열혈 비하인드 공개

김나윤 기자 | 기사입력 2020/03/09 [14:09]

[공감신문] OCN '루갈' 최진혁X조동혁X정혜인X박선호 이게 바로 액션 본능! 열혈 비하인드 공개

김나윤 기자 | 입력 : 2020/03/09 [14:09]
사진제공= OCN
사진제공= OCN

[공감신문] 김나윤 기자=인간병기 히어로 ‘루갈’이 짜릿한 액션 플레이를 예고한다.

 

오는 28일(토) 첫 방송되는 OCN 새 토일 오리지널 ‘루갈’(연출 강철우, 극본 도현,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리옌엔터테인먼트) 측은 9일, ‘인간병기 히어로’로 변신한 최진혁, 조동혁, 정혜인, 박선호의 촬영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강렬한 액션 신세계로 초대할 이들의 열연이 기대감을 한껏 고조시킨다.

 

‘루갈’은 바이오 생명공학 기술로 특별한 능력을 얻은 인간병기들이 모인 특수조직 루갈이 대한민국 최대 테러집단 아르고스에 맞서 싸우는 사이언스 액션 히어로 드라마다. 잔혹한 범죄조직 아르고스에 의해 두 눈과 사랑하는 아내를 잃고 루갈로 다시 태어난 엘리트 경찰의 복수를 그린 작품. 특수경찰조직 루갈과 범죄조직 아르고스의 숨 막히는 한판승부가 박진감 넘치게 펼쳐진다. 여기에 OCN의 레전드 작품을 이끈 최진혁, 박성웅, 조동혁부터 정혜인, 한지완, 김민상, 박선호까지 ‘액션 최적화’ 배우들이 완성해나갈 ‘한국형 액션 히어로물’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특별한 능력을 지닌 ‘인간병기 히어로’를 완벽하게 그려내기 위해 열정적으로 촬영에 매진하는 배우들의 모습이 담겨있다. 먼저, 인공눈 히어로 ‘강기범’으로 분한 최진혁은 카메라 안팎에서 매서운 카리스마를 뽐낸다. 한 치의 오차도 없는 액션을 선보이고자 진지하게 합을 맞춰보는 모습부터 꼼꼼한 모니터링까지, ‘최강 히어로’를 완성하기 위한 최진혁의 노력은 끝이 없다. 믿고 보는 액션의 조동혁은 비하인드 컷에서부터 남다른 내공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고난도 와이어 액션을 소화하면서도 흔들리지 않는 눈빛이 강렬하다. ‘인공팔’의 화끈한 한방을 선사할 조동혁 표 액션 연기가 기대감을 끌어올린다.

 

아크로바틱, 태권도 등 히어로 ‘송미나’를 탄생시키기 위해 끊임없이 도전하는 정혜인의 매력은 현장에서 더욱 빛을 발한다. 액션을 소화할 때면 눈빛부터 달라지는 정혜인. 그가 선보일 화려한 액션과 카리스마가 여심까지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인공 몸을 지닌 히어로 ‘이광철’로 변신한 박선호는 반전 비주얼로 눈길을 끈다. 훈훈한 얼굴 뒤에 숨겨진 거친 매력은 이미 히어로 그 자체. 젊은 에너지와 혈기로 존재감을 뽐낼 그의 활약도 궁금해진다. 무엇보다 개성 넘치는 히어로들이 선보일 팀 시너지는 ‘루갈’의 첫 번째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 화끈하고 스펙터클한 액션 플레이로 센세이션을 일으킬 ‘루갈’의 활약이 벌써부터 기다려진다.

 

강철우 감독은 “드라마 ‘루갈’은 원작 웹툰의 강렬한 서사와 인간병기라는 소재를 살리면서도 현실에 기반한 이야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새로운 장르의 작품인 만큼 신선한 이야기와 영상, 사운드로 시청자분들을 즐겁게 해드리고자 노력하고 있다”라고 작품에 관해 설명하며, “큰 스케일의 액션 장면을 위해 사전 콘티 작업과 수많은 회의를 거치며 촬영하고 있다. 무엇보다 액션 연기에 최적화된 배우들의 몸을 사리지 않은 열연을 기대해 달라”라고 전했다.

 

한편, OCN 새 토일 오리지널 ‘루갈’은 오는 28일(토) 밤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