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유노윤호 "여동생 보고 친구가 반해, 멱살 잡았다"

정지나 | 기사입력 2020/07/13 [21:47]

유노윤호 "여동생 보고 친구가 반해, 멱살 잡았다"

정지나 | 입력 : 2020/07/13 [21:47]

 

 

(사진출처=ⓒSBS)

유노윤호가 자신의 여동생에게 반한 친구의 이야기를 꺼냈다.  

 

 

 

13일 재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유노윤호가 스페셜 MC로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펼쳤다. 유노윤호는 이날 방송에서 자신의 여동생 이야기를 꺼냈다.  

 

 

 

서장훈은 유노윤호에게 여동생과의 사이가 어떤지 물었다. 유노윤호는 "사이가 좋은 편이다. 제가 중학생 때 일찍 사회 생활을 하다 보니 동생에 대한 생각이 각별해졌다"라고 전했다.  

 

 

 

 

 

(사진출처=ⓒSBS)

이어 "예전에 이런 일화가 있었다. 동생이 또래에 비해 키가 크고 성숙했다"라며 자신의 여동생과 관련된 에피소드를 꺼냈다. 신동엽은 옆에서 "외모가 되게 출중하다"라며 칭찬했다.  

 

 

 

유노윤호는 "친구가 `버스정류장에 마음에 드는 애가 있는데 저 친구랑 잘되게 좀 도와줘`라고 하더라"며 "다 같이 보러 갔는데 제 동생인 거다. 그래서 그때 멱살을 잡고 `너 시방 뭐하냐. 넌 지금 잘못된 길을 가고 있다`라고 전했다"라고 말해 주변을 폭소케 했다.

 

 

 

팬들은 "유노윤호 여동생과 사이 좋은 거 보기 좋다", "리얼한 반응이다", "유노윤호 여동생 광주 얼짱이었다고 하는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유노윤호 여동생 정지혜는 과거 SBS `달고나`, MBC `나 혼자 산다` 등 여러 방송을 통해 잠깐 얼굴을 보인 바 있다. 2018년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유노윤호가 여동생의 집을 방문해 조카와 함께 놀아주는 모습을 보인 바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