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창명, 이상인 설거지대첩 해명 "배려 못한 나만의 생각"

정지나 | 기사입력 2020/09/08 [18:02]

이창명, 이상인 설거지대첩 해명 "배려 못한 나만의 생각"

정지나 | 입력 : 2020/09/08 [18:02]

▲ (사진출처=ⓒ채널A)

 

이창명이 이상인과의 설거지대첩에 대해 해명했다. 

 

8일 재방송된 채널A '아이콘택트'에서 이창명과 이상인은 연예인 싸움 1위로 꼽힌 설거지 대첩을 이야기했다. 이창명 이상인 설거지 대첩이란 '출발드림팀' 실미도 촬영 중 이창명과 이상인이 설거지로 쌍욕을 내뱉으며 크게 싸운 사건이다. 

 

이상인은 이전에 이창명에게 쌓였던 것이 터지면서 이창명과 실미도에서 다퉜다고 밝혔다. 이상인은 "형이 딱 불을 붙인 거다. 결국 정신을 놔버렸다. 나중에는 내가 무슨 말 했는지도 모르겠다"라며 당시를 회상했다. 

▲ (사진출처=ⓒ채널A)


이창명은 "네가 이렇게 말해 줘서 고맙고 나는 출발 드림팀 시즌 2는 다르게 하고 싶었다. 우리가 너무 스포츠에 연연하는 것 같다고 생각했다"라며 "출연자들이 다들 1등만 하려고 했다. 다들 기록만 세우려고 했다. 각자의 캐릭터가 없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시즌 1에서 나왔던 출연자는 너밖에 없었다. 시즌 2는 조금 이상인을 다른 모습으로 만들어주고 싶었다. 그런 말하지 못한 고민도 있었다"라며 당시 자신의 입장을 전했다. 

 

하하도 "케미가 있었다. 무시 당하는 캐릭터, 무시하는 캐릭터"라며 이창명의 입장을 이해했다. MC를 많이 맡아왔던 강호동도 이창명이 MC로서 중압감을 느꼈으리라 이해했다. 

 

이창명은 "나만의 생각이었다. 너를 배려하지 않고 형만의 생각으로 방송을 만들어 간다는 착각에 빠졌다는 게, 그렇게 했던 나의 행동에 진심으로 미안하고 사과한다"라며 이상인에게 진심을 담아 사과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