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tvN '여름방학' 촬영지 봉포해변서 안소희X최우식 커플 사진 "너네 뭐야"

정지나 | 기사입력 2020/09/11 [22:04]

tvN '여름방학' 촬영지 봉포해변서 안소희X최우식 커플 사진 "너네 뭐야"

정지나 | 입력 : 2020/09/11 [22:04]

▲ (사진출처=ⓒtvN)     ©

 

tvN `여름방학`에서 촬영지인 강원도 고성의 봉포해변과 울산바위를 소개했다. 

 

11일 방송된 tvN `여름방학`에서는 안소희와 정유미가 봉포해변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봉포해변은 강원도 고성군에 위치해 있다. 

 

정유미는 안소희와 장을 본 뒤 봉포해변의 카페로 향했다. 화이트 톤으로 예쁘게 꾸며진 카페의 모습에 두 사람은 감탄을 금치 못했다. 

 

해당 카페에는 오브제와 악세서리도 판매하고 있었다. 이들은 최우식과 최용준에게 줄 발찌와 마그네틱을 구입하며 친자매와 같은 모습을 보였다. 

 

뒤이어 합류한 최우식과 최용준도 봉포해변의 경관에 감탄을 금치 못했다. 최우식은 "구름의 정말 예쁘다"라고 연신 감탄했다. 최용준은 아름다운 풍경을 배경으로 안소희와 최우식 등을 찍어줬다. 

 

▲ (사진출처=ⓒtvN)     ©

 

안소희는 최용준 사진에서 완벽한 비주얼을 자랑하며 풍경과 아름답게 어우러지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안소희는 최우식과 커플 사진을 찍었다. 이에 정유미는 "너네 뭐야, 정말 잘 어울린다"라며 감탄했다.

 

앞서 '여름방학'에서는 최우식과 용준이 주변 산책에 나섰다. '여름방학' 촬영 중 용준은 "요즘 풍경 찍을 때 나는 소리들을 담고 있다"라며 "나중에 전시할 때 사진하고 소리를 들을 수 있도록 할 것이다"라며 자신의 작품 활동을 이야기했다. 최우빈은 해변이 한눈에 보이는 언덕으로 최용준을 안내했다. 

 

최용준은 "진짜 깨끗하다"며 맑은 풍경에 감탄을 금치 못했다. 그러면서 그는 언덕을 오르며 "울산 바위의 유래에 대해서 내가 이야기해줬나?"라며 "울산 출신이다. 쟤가"라고 울산바위를 가리켰다. 그는 울산바위가 울산에서 왔다고 언급했다. 

 

울산바위에는 금강산에서 일만이천봉을 모집한다는 이야기를 듣고 울산에서 올라가던 울산바위가 모두 완성됐다는 소식을 듣고 강원도 고성에 멈춰 자리를 잡았다는 이야기가 전해진다.

 

  • 도배방지 이미지

  • ㅈㅈ 2020/09/12 [13:10] 수정 | 삭제
  • 그래서 둘이 사귀는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