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KB국민카드, '데이터 품질 인증' 최고 등급 획득

상품 처리 시스템으로 영예

염보라 | 기사입력 2020/09/22 [14:03]

KB국민카드, '데이터 품질 인증' 최고 등급 획득

상품 처리 시스템으로 영예

염보라 | 입력 : 2020/09/22 [14:03]

▲ 9월 21일 서울 중구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에서 열린 데이터 품질 인증패 수여식에서 이동철(왼쪽) KB국민카드 사장이 '데이터 품질 인증' 최고등급인 플래티늄 인증패를 들고 민기영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장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공감신문] 염보라 기자=KB국민카드는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데이터 품질 심사'에서 상품 처리 시스템(계정계)으로 '데이터 품질 인증' 부문 최고 등급인 '플래티늄'을 획득했다고 22일 밝혔다.

 

데이터 품질 인증은 기업이나 공공기관이 구축해 활용 중인 시스템의 데이터 품질을 심사∙인증하는 제도다. 평가 결과에 따라 플래티늄·골드·실버 등 3개 등급으로 나뉘며, 최고 등급인 플래티늄은 데이터 필드 규칙에 맞는 비율을 의미하는 데이터 정합률이 99.97% 이상인 경우 부여된다.

 

KB국민카드는 지난 7월부터 두달여간 약 6조 건 이상의 상품 처리 시스템 데이터에 대해 ▲데이터 표준 ▲업무 규칙 ▲데이터 패턴 ▲허용 범위 ▲코드값 ▲무결성 ▲표준 정의 등 품질에 영향을 미치는 요소들을 종합적으로 심사 받아 정합률 99.99%를 기록한 바 있다.

 

특히 이번에 인증 받은 상품 처리 시스템은 카드 결제 승인, 카드 이용 내역 등 각종 카드 관련 거래 데이터가 수집·생성되는 원천 시스템으로 데이터 저장소, 빅데이터 시스템 등 분석계 시스템 처리 결과에도 영향을 미치는 것이 특징이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이번 인증은 기업이 보유한 데이터 자체에 대한 품질 수준을 점검 받고 데이터의 정합성 등 데이터 신뢰성을 공신력 있는 기관을 통해 대내외에 인정 받았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마이데이터 등 데이터 관련 신사업 추진 시 고객과 다양한 파트너사들로부터 신뢰받을 수 있도록 데이터 품질 경쟁력을 최고 수준으로 향상시키고 데이터의 생명인 무결성도 계속 확보할 수 있도록 전사적인 노력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