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BC카드, 부산 지역에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 랩’ 구축

빅데이터 대중화·스타트업 지원 앞장

염보라 | 기사입력 2020/09/24 [13:27]

BC카드, 부산 지역에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 랩’ 구축

빅데이터 대중화·스타트업 지원 앞장

염보라 | 입력 : 2020/09/24 [13:27]

▲ BC카드가 지난 23일 부산국제금융센터에서 진행된 ‘부산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 랩’ 개소식에 참석했다. 사진은 오른쪽부터 이강혁 BC카드 부사장, 박성훈 부산시 경제부시장, 문용식 한국정보화진흥원장, 장덕현 부산대 본부장.


[공감신문] 염보라 기자=BC카드는 지난 23일 부산국제금융센터에서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 랩’ 개소식을 진행했다고 24일 밝혔다.

 

BC카드는 지난해 5월 디지털 뉴딜 사업의 핵심 과제인 ‘빅데이터 플랫폼 및 센터 구축’ 추진을 위한 주관기관 공모에서 금융분야 플랫폼으로 최종 선정된 바 있다.


BC카드의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 랩은 다양한 데이터 분석을 통해 빅데이터 대중화에 일조하고 스타트업을 지원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BC카드를 비롯해 KT·닐슨컴퍼니코리아·바이브(구 다음소프트) 등 11개 기업이 참여하며, 금융 데이터와 비금융 데이터를 융합해 기존에 없던 새로운 데이터를 시장에 공급하고 있다.


이 회사는 이번에 오픈한 부산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 랩에서도 서울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 랩과 동일한 이용환경 및 지원을 제공할 계획이다.


지원 내용은 ▲구매 품목별 온라인 소비 상권분석 ▲아파트 지역 소비 데이터 활용한 신(新)도시계획 설계 ▲아파트 관리비 데이터 분석 통한 전기요금 관리 시스템 고도화 등이다. 

 

나아가, 수도권 외 지역에 위치한 스타트업 및 빅데이터 수요자 지원을 위해 지역 기반 플랫폼 랩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강혁 BC카드 마케팅부문장(부사장)은 “데이터 3법 시행에 따라 기존에 활용할 수 없었던 다양한 기업 데이터 활용을 통해 양질의 정보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면서 “빅데이터 플랫폼 랩 등을 통해 수요자들이 보다 다양하게 빅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도록 빅데이터 생태계 활성화 및 혁신에 기여해 나아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개소식에는 이강혁 BC카드 부사장, 박성훈 부산시 경제부시장, 문용식 한국정보화진흥원장, 장덕현 부산대 본부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