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재우 “아내 조유리, 나한테 ‘십택연’ 별명 붙여줘”

이다래 | 기사입력 2020/09/29 [00:57]

김재우 “아내 조유리, 나한테 ‘십택연’ 별명 붙여줘”

이다래 | 입력 : 2020/09/29 [00:57]

▲ SBS



개그맨 김재우와 아내 조유리가 재치 있는 뮤비 촬영에 나섰다.

 

28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에서는 김재우, 조유리 부부가 신상 뮤비를 촬영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재우는 옥택연 분장에 열중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안겼다. 그는 아내가 매일 10m 밖에서 보면 옥택연 닮았다고 십택연별명을 붙여줬다. 아내 버킷리스트 중에 옥택연 분장을 해서 사진을 찍어보는 게 있었다고 설명했다.

 

▲ SBS



이어진 영상에서는 두 사람이 조지영, 십택연으로 등장해 보는 이들을 폭소케했다. 마이크까지 손에 쥔 두 사람은 내 귀에 캔디를 재치 있게 개사해 녹음에 나섰다. 카레가 주제인 새로워진 가사에 MC들은 감동한 듯 입을 다물지 못했다.

 

녹음을 마친 김재우는 와이프에게 안무 짜기를 제안했다. 이에 조유리는 백지영으로 빙의, 요염한 삐그덕 댄스를 선보여 놀라움을 안겼다. 하지만 댄스를 지켜보던 김재우는 실망한 듯 말을 잇지 못했다. 조유리는 내가 못 한다고 하지 않았느냐고 멋쩍은 웃음을 지어 또 한번 폭소를 유발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