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치미’ 정정아, 논현동 빌라 가격에 한숨 “그동안 뭐했나 싶어”

이다래 | 기사입력 2020/09/29 [23:21]

‘동치미’ 정정아, 논현동 빌라 가격에 한숨 “그동안 뭐했나 싶어”

이다래 | 입력 : 2020/09/29 [23:21]

▲ (사진=ⓒMBN)  © 이다래



탤런트 정정아가 전셋집 가격에 깊은 한숨을 쉬었다.

 

30일 재방송된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서는 정정아와 남편이 새 집을 찾아 나서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정정아는 은은한 감성이 매력적인 논현동 빌라에 마음이 쏙 뺏긴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85천만원 빌라 가격에 입을 다물지 못했다.

 

차를 타고 이동하던 중 정정아는 대출이라도 받아서 이사를 가고 싶다고 바람을 드러냈지만 남편은 지금도 대출이 있는데 어떻게 더 나오느냐라며 씁쓸함을 표했다.

 

▲ (사진=ⓒMBN)  © 이다래



현재 게스트하우스 건물을 소유한 남편은 부동산 대출에 대한 자세한 설명을 곁들였다. 하지만 정정아는 내내 남편을 의심하며 믿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다.

 

남편은 전셋집을 알아보는 게 가장 좋은 방법이다. 근데 전셋집 매물이 없다. 매매 가격이나 전세 가격이나 별 차이가 안 난다라며 답답함을 호소했고, 정정아는 집 두 개밖에 안 봤는데 나는 그동안 뭐 했나 싶다고 속내를 털어놨다.

 

남편 또한 이렇게 서울에 아파트가 많은데 내 거만 없다고 공감을 표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