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종인 “文대통령, 윤 총장 문제 중단이 현명...국제망신”

3일 배대위 회의 발언...“세계적 문제로 비회”

윤정환 | 기사입력 2020/12/03 [11:08]

김종인 “文대통령, 윤 총장 문제 중단이 현명...국제망신”

3일 배대위 회의 발언...“세계적 문제로 비회”

윤정환 | 입력 : 2020/12/03 [11:08]

▲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3일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 연합뉴스

 

[공감신문] 윤정환 기자=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3일 “문재인 대통령께서 직접 나서서 윤석열 총장 문제를 이정도 시점에서 중단하는 것이 현명하다고 판단한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오전 비대위회의서 “영국과 일본 등 해외 언론에서 이번 사태를 비중 있게 다루면서 한국의 법치주의 파탄을 우려하는 보도를 쏟아내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어떤 제도를 만든다고 대통령의 안전을 보장하지 못한다는 걸 과거 정치에서 뼈저리게 경험했다”며 “현 단계에서 윤 총장 문제를 빨리 매듭짓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 위원장은 “정부는 스스로 외교 입지를 좁혀 고립을 자초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며 “국제적 망신이 아닐 수 없다”고 비판했다.

 

그는 월성1호기 조기폐쇄를 언급하며 “국민들의 의혹이 점점 커지고 있다”며 “집권세력이 원전수사를 무마하는 과정에서 검찰총장 직무정지라는 무리수를 뒀다는 게 대체적 분석이다”고 했다.

 

김 위원장은 “수사를 덮고 넘어간다고 해서 영원히 가려지지 않을 것”이라며 “지난 정권 국정원 댓글 사건에서 뚜렷이 확인했다”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