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오늘날씨] 아침 최저 영하20도까지 전국 강추위…내일 더 춥고 모레 한파 절정

서해안 중심 많은 눈

윤정환 | 기사입력 2021/01/06 [07:02]

[오늘날씨] 아침 최저 영하20도까지 전국 강추위…내일 더 춥고 모레 한파 절정

서해안 중심 많은 눈

윤정환 | 입력 : 2021/01/06 [07:02]

▲ [기상청 자료 캡처]

 

[공감신문] 윤정환 기자=전국적으로 당분간 강추위가 지속되겠다. 중부지방과 경북내륙, 전북동부에 한파특보가 발표된 가운데, 6일과 7일 아침 최저기온이 강원영서와 산지, 경기북부에는 –20도 내외로 떨어지겠다. 이틀 뒤인 8일까지 서해안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리겠다.

 

또 경기남동부와 충남북동부, 충북, 경북북동내륙에는 -15도 이하, 그 밖의 중부지방과 전북동부, 경북내륙에는 -10도 이하로 떨어져 매우 춥겠다.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 매우 춥겠다. 면역력 저하와 한랭질환 예방 등의 건강관리에 각별히 주의하기 바란다고 기상청은 밝혔다.

 

특히 7일부터 더욱 강한 찬 공기가 내려오면서 6일보다 아침 최저기온이 2~4도 더 떨어지겠다. 낮 최고기온도 5~10도 더 떨어져 수도권과 강원영서의 낮 기온이 -10도 이하, 충청권과 전라권, 경북권에는 -5도 이하의 분포를 보이겠다. 

 

강추위가 지속되면서 한파특보가 확대 또는 강화되겠다고 기상청은 예보했다.

 

6일 낮 최고기온은 –4~4도가 되겠다. 이번 추위는 8일 절정을 이루면서 한파의 가장 큰 고비가 되겠다. 이후도 평년보다 2~6도 낮은 기온이 장기간 지속되겠다.

 

기상청은 “선별진료소 등 야외업무 종사자, 노약자 등은 한랭질환에 각별히 유의하고, 수도관 동파, 비닐하우스와 양식장 냉해 등 시설물과 농작물 피해도 우려되니 철저히 대비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와 함께 중국 발해만 부근에서 남하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6일 오후부터 7일 아침 사이 중부지방(강원동해안 제외)과 전라권, 경북내륙, 경남서부내륙, 제주도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