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기사 (전체 24건)
이미지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쓸쓸할 때 펴보는 한 편의 글이란...
신도연 칼럼
신도연 대표
2017.03.23
[공감신문] 외로움과 고독 그리고 쓸쓸함은 인간이 갖는 고통 중 최고의 아픔일 것이라 생각한다.몸이 아프다는 것은 아픔을 알 수 있는 표면적 고통이기에 스스로 병원 찾아 해결하고 약을 먹고 고통을 줄인다. 하지만 인간이 갖는 외로움과 고독, 쓸쓸함에는 약이 없다. 병원도 없고 병명도 없다. 이것이 말하는...
라인
이미지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가치속의 가치의 문학...그 가치 안의 ‘인문학’
신도연 칼럼
신도연 대표
2017.03.20
[공감신문] 교육에 관한 정책이 이처럼 많이도 바뀐 나라가 있을까?정권이 바뀌면 제일 먼저 바뀌는 것이 교육제도이고 그 제도에서 어느 장단에 춤을 춰야할지 모르는 것은 학생들이다.대한민국 교육의 폐해는 어제 오늘의 일이 아니다. 이러한 제도적 문제점이 가져오는 국가적 제앙은 날로 심하게 변해가고 있다.대...
라인
이미지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포용의 자유는 표현의 자유에서 오는 배려 민주주의다.
신도연 칼럼
신도연 대표
2017.03.14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문학과 정치를 논하려고 하면 전혀 다른 장르의 영화를 보는 것과 같은 느낌일 것 같다.하지만 문학의 정의에서 정치가 읽혀지고 정치의 이데올로기에서 문학이 보이는 이유는 어떤 이유에서 일까?문학은 정치적 상황을 비판하고 풍자하고 이야기하는 존재이지만 정치적 수단으로 전락될 수 있는 ...
라인
이미지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안녕! 민주주의
신도연 칼럼
신도연 대표
2017.03.13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갑오농민혁명이 일어난 123년전 갑오년. 동학농민전쟁이 청나라와 일본 전쟁 즉 청일전쟁이 일어난 후 을사늑약과 한일합방으로 대한제국은 망국에 이르게 된다. 말 그대로 통한의 역사를 갖게 된다.1974년 박정희 유신정권은 긴급조치를 발동해 이미 반사상태의 민주주의를 더욱 후퇴하게 만...
라인
이미지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天才 狂氣設' 미치지 않으면 될 수 없는 천재의 영역
신도연 칼럼
신도연 대표
2017.03.09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10대에 대학에서 박사 학위를 취득한 모 군의 소식이 한 때 화제가 되었던 때가 있었다.그의 나이는 20대 천재 공학도라는 별칭을 받으며 세간의 이목을 집중 시켰던 그는 한국의 영재상을 그대로 보여주는 듯 했다.90년대 공학도를 다룬 TV 드라마가 인기리에 방영되었을 때 부모들은 ...
라인
이미지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문화의 융합과 진화 ‘크로스 오버’에서 찾으라
신도연 칼럼
신도연 대표
2017.03.08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최초 인류는 자연의 지배하에서 구성 되어온 자연의 구성원 이었다. 하지만 19세기 들어 인류는 자연으로부터 해방되는 독립을 외쳤다. 이른바 ‘기술의 19세기’를 말하는 것이다. 19세기 들어 인간의 삶이 안위와 과학의 발전, 병리, 위생 등 지금은 자연스럽게 보고 듣고 대하는 것이...
라인
이미지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신도연 칼럼
신도연 대표
2017.03.06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어느 해외 매체를 접하다 한 여인의 기사를 접했다. 중년의 여인은 사업에 실패한 아들을 위해 자신의 몸을 떼어내서라도 아들이 행복해 지기를 바란다는 것이다. 이미 실패라는 쓴 경험을 하고 잃을 것도 부끄러울 것도 없는 삼십대 중반의 아들이 다시 웃을 수 있다면 자신의 모든 것을 희...
라인
이미지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유익함을 찾기 위한 통찰이 필요할 때 나는 신문을 읽는다
신도연 칼럼
신도연 대표
2017.03.03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아침을 무엇으로 시작할 것인가?잠에서 깨어 처음으로 접할 수 있는 것 중 가장 유익한 것인 무엇일까?출근하기 바쁘고 학교 가기 바쁘고 정신없는 하루의 시작이 상쾌하고 유익함 보다 하루를 시작함에 늘 바쁜 일상을 살아가는 대한민국이다.신문이 주는 하루의 유익함. 이 말에 대체적으로 ...
라인
이미지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이별이 준 선물 ‘달팽이 인생’ 천천히 가라 또 이별을 준비하러
신도연 칼럼
신도연 대표
2017.03.02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만남이라는 존재와 더불어 공존하는 이별이라는 존재. 영원한 것이 없는 세상의 모든 것을 하염 없이 지켜보는 것은 하늘 뿐이다. 하루를 살았음에 오늘의 것이 내일의 낡은 것이 되어가고 사라져가고 잊혀가는 것이 되는 것이다.우리는 살면서 날마다 살았던 하루를 잊어가고 지워가고 또 기억...
라인
이미지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깊이와 무게의 질문...작가와 독자의 기호에 따라 달라진다
신도연 칼럼
신도연 대표
2017.02.28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문학의 깊이와 무게는...’이라는 의문은 아직도 나에게 해결되지 않은 끊임없는 고민을 주고 있다. 뜬금없는 소리인가 라고 말 할 수도 있겠지만 글을 쓰고 읽고 입장에서 보면 깊이와 무게감이 글의 정도를 좌우할 듯 하다. 학창 시절 많이도 읽었던 무협지와 민주화 운동이 한창이던 때...
라인
이미지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時...찾아갈 길이 있음에 읽어보는 고향의 노래
신도연 칼럼
신도연 대표
2017.02.27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시간이란? 균질한 것이다. 가끔 시간을 구간별로 구획하여 하루 24번의 선을 긋고 일년 365번의 선을 긋는다. 나누고 또 나눠 그 안에 의미를 부여하고자 하는 것은 인간 본연의 의미 추구로 존재하는 까닭이다.가끔 새해가 되면 새 다이어리를 사고 새로운 낙서장을 꾸미고 새로운 펜까...
라인
이미지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靑春! 그 이후 모든 것은 자동적 해결의 방안이다.
신도연 칼럼
신도연 대표
2017.02.24
시대를 살아가는 청춘들의 삶이란 고난과 역경 그리고 자신과의 싸움들이다. 이러한 청춘들의 사명은 기성세대가 갖는 사명보다 훨씬 크고, 넓고, 복잡하다. 지금의 청춘들은 세계적 글로벌 혁명을 맞이하는 첫세대라 불려지고 있다. 이 말은 세계적 정세의 중심에 태어났다는 말이다. ■ ...
라인
이미지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미디어에 대한 시선... 소셜 미디어의 약진
신도연 칼럼
신도연 대표
2017.02.23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위기의 한국이라고 불리는 요즘 국가적 작금의 사태를 우리는 현실에서 보고 있다. 그래서 올해를 대한민국의 새로운 전환점이라고 말하는 사람이 많다. 그 만큼 큰 변화의 물결이 소용돌이 치고 있으며 그 소용돌이 속에 우리는 혼란한 시국을 말하고 있다.무엇보다 대한민국의 향후를 결정할 ...
라인
이미지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기본의 모습이 가장 아름다운 교육
신도연 칼럼
신도연 대표
2017.02.22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사회라는 공동체가 형성되면서 인간의 가장 기초적인 의식주 해결을 위해 노동이라는 것을 도구로 삶을 영위해 왔다.최초에는 어떠한 직업을 갖느냐의 문제보다 어떻게 의식주를 해결하느냐의 문제가 컸을 것이다. 차츰 사회가 진화하고 산업혁명 이후 인간은 어떤 직업 갖느냐에 문제를 제기하기 ...
라인
이미지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만남’ 그 아나로그적인 사랑... 인연이 시작되는 순간
신도연 칼럼
신도연 대표
2017.02.21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누군가의 얼굴을 보고 누군가의 마음을 읽고 누군가의 행동을 본다는 것.살아가면서 느끼는 것들이다. 언제부터인가 우린 사람을 만나는 것에 대한 자그마한 부담을 갖고 있다.태어나면서 처음으로 마주하게 되는 얼굴. 부모님. 그때부터 우린 사람을 만나는 것에 익숙해지기 시작했다.유치원을 ...
라인
이미지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사람이 꽃보다 아름다워... 이모든 외로움 이겨낸 바로 그 사람
신도연 칼럼
신도연 대표
2017.02.20
[공감신문 신도연칼럼]사람이 꽃보다 아름다워이모든 외로움 이겨낸 바로 그사람 누가 뭐래도그대는 꽃보다 아름다워...누구나 한번쯤 흥얼거려 봤을 노래 안치환의 ‘사람이 꽃보다 아름다워’중 일부분이다.페도라를 쓰고 살짝 미소를 띄우며 통기타의 튕기며 앙칼진 목소리로 노래를 부르는 가수의 모습을 보며 목청이 ...
라인
이미지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커피! 그 사치스러운 향기... 기다리는 건 봄만이 아니다.
신도연 칼럼
신도연 대표
2017.02.17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춥지만 바람의 내음이 다르다. 웅크린 겨울속에 때이른 봄 바람 내음이다.며친전 출근길에 어디선가 풍겨오는 이른 봄의 향취가 어제와 다르게 심상치 않음을 인지했다.회사 앞 작은 언덕에 올랐다. 산책길에 삼삼오오 어르신들의 발길이 봄을 향해 가는 듯 조금은 가볍게 느껴진다. 개나리는 ...
라인
이미지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독서 그 쉽지만 쉽지 않는 영역에 도전하라.
신도연 칼럼
신도연 대표
2017.02.16
우리가 흔히 하는 운동들과 달리 크게 제약과 비용을 들이 않고 즐길 수 있는 것들이 요즘 세상에 그다지 많지가 않다.그 중 독서는 장소와 시간 그리고 큰 비용을 들이지 않고 쉽게 접할 수 있는 취미 중 하나이다.어느 정도 나이가 든 독자들이라면 이력서를 쓰든 입사원서를 쓰든 학교생활기록부를 작성하던 취미...
라인
이미지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인문학! 그 힘의 원천...그리고 독서의 효용
신도연 칼럼
신도연 대표
2017.02.15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필자도 한 때 취준생이라는 이름으로 허름하고 누추한 그리고 배고픈 생활을 했을때가 있었다.삼삼오오 모인 청년 백수의 우리에겐 하루가 멀다하고 논쟁과 언쟁이 있었고 그건 고스란히 지금을 살아가는 지식의 베이스가 되곤 한다.어느 모 신문사 면접을 앞둔 시점에서 우리는 면접 예상 문제를...
라인
이미지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문화의 擔持(담지)...담는 그릇의 크기 그 안의 내용과 형식의 중요함
신도연 칼럼
신도연 대표
2017.02.14
[공감신문 신도연칼럼] 마샬 맥루한은 텔레비전과 컴퓨터 등 전자 정보매체가 종교, 예술, 과학 등의 영역에서 인간의 생각과 사상을 형성하는데 잠재적 영향을 미친다고 했다.그는 “매체가 메시지다”라는 유명한 말을 남기기도 했다. 맥루한의 이 같은 말은 변화될 새로운 문화적 흐름을 담고 있다는 말로 해석이 ...
라인
지식·공익·나눔 | 교양공감
여백
여백
시사공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