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생활/문화 레저
별미로 가득한 여수 식도락 여행! 하모 샤브샤브는 선주 직판 여수 맛집 ‘연육교횟집’

전라남도 여수는 남해 바다의 멋진 전망과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만끽할 수 있는 곳으로 언제나 많은 여행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곳이다. 무엇보다 돌산대교와 돌산공원, 해상케이블카, 해양레일바이크 등 여수 가볼만한 곳이 즐비하고, 야간에는 화려한 조명과 낭만적인 야경, 길거리마다 이어지는 버스킹 공연 등도 즐길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이외에도 여수는 남해안을 대표하는 관광지인 만큼 제철 해산물을 이용한 다양한 먹거리를 맛보며 식도락의 즐거움도 만끽할 수 있는데, 여름철에는 여수의 특산물이라 할 수 있는 하모를 찾는 이들이 유독 많다. 하모는 여름부터 가을까지 먹을 수 있는 여수 10대 맛 중 하나로 특유의 고소한 맛과 쫄깃한 식감을 느낄 수 있다.

이 가운데 여수 횟집 중 한 곳인 ‘연육교횟집’은 식도락객은 물론 현지인 사이에서도 주목받고 있는 식도락 명소다. 이곳은 매일 아침 여수 앞바다에서 직접 잡아올린 제철 활어회를 고객들에게 제공하는 선주 직판점으로 일반적인 횟집보다 신선도 높고 품질 좋은 활어회와 해산물을 합리적인 가격에 맛볼 수 있고 가성비 좋은 맛집으로 알려진 곳이다.

특히, 자연산 활어회는 고객의 주문과 동시에 두툼하게 바로 썰어 제공하기 때문에 입안 가득 높은 신선도와 쫄깃한 식감을 느낄 수 있고, 이와 함께 입맛을 돋워줄 수 있는 전복, 새우, 멍게, 문어, 낙지 등 20여 가지 이상의 제철 해산물 반찬을 기본 스끼다시로 제공한다. 또한, 어린 아이도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낙지호롱과 떡 등도 제공한다.

이외에도 하모 샤브샤브도 제철 메뉴로 선보이고 있는데, 샤브샤브에 사용하는 육수도 별도의 조미료 없이 천연 재료와 한약재, 신선한 채소로만 맛을 내 자극적이지 않은 담백한 맛을 즐길 수 있고, 뜨거운 육수에 살짝 데친 하모는 쫄깃한 식감과 고소함을 제대로 느낄 수 있고, 여름철 더위로 떨어진 입맛과 기력을 회복하기에도 제격이다.

한편, 여수 맛집 ‘연육교횟집’ 관계자는 “식당 창가에 앉으면 여수 앞바다와 장군도의 낭만적인 전망을 한 눈에 담고 오붓한 식사를 할 수 있다.”며 “식당 내부로도 깔끔하고 쾌적한 인테리어, 큰 규모의 객실, 별도의 단체석 등을 마련한 만큼 가족 외식장소나 직장 회식, 동호회 등 각종 모임장소로도 이용할 수 있다.”고 전했다.

인터넷뉴스팀  news@gokorea.kr

<저작권자 © 공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푸드·패션뷰티 | 교양공감
여백
시사공감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