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입법공감 바른정당
정운천 의원 “재난구조부대 여단서 사단급으로 격상시켜야”국가재난으로부터 안전하게 보호 가능...청주 호우피해현장 긴급 방문 현장점검
바른정당 정운천 의원

[공감신문] 바른정당 정운천 최고의원은 17일 이혜훈 대표와 함께 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청주를 긴급방문했다.

정운천 의원은 이날 긴급방문이 오전 바른정당 최고위원회의에서 지도부가 청주시 호우피해 실종자 구조 요청을 논의하는 동시에 이뤄졌다고 밝혔다.

긴급방문은 흥덕구 미호천변 호우피해 현장, 청주산업단지 공공폐수처리시설 등을 차례로 방문했다.

정운천 의원은 이번 사태를 두고 “어제 전혀 예상치 못 했던 시간당 90mm, 총 300mm 이상의 물폭탄이 떨어졌는데, 작년의 사상최악의 AI발생에 이어 또 국가재난이 발생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현재 홍수, 지진, AI, 구제역 등 재난사태 발생시 동원되는 재난구조 부대가 여단급으로 편성돼 있는데, 이를 사단급으로 격상시켜 국가재난으로부터 국민을 안전하게 보호해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청주 지역을 긴급방문한 바른정당 정운천 최고의원과 이혜훈 대표 / 정운천 의원실 제공

이시종 충북도지사는 “폐수처리장이 제대로 가동되지 않으면 산단 전체가 문 닫을 큰 위기에 쳐한다”며 국회의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이에 정 의원은 “특별재해대책예비비 문제부터 농작물 피해, 이재민 문제 등 최대한 도울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해 적극적으로 협조하고 보탬이 되겠다”고 뜻을 전했다.

<저작권자 © 공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입법공감 | 교양공감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