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사회
경기도, 성폭력 의혹 소방서장 전격 직위해제소방재난본부 “경기도소방의 명예와 도민의 신뢰에 큰 상처...강도 높게 책임 물어야”
경기도청/ 경기도 제공

[공감신문] 김대환 기자=경기도가 현직 소방서장의 직원 성폭력 의혹을 확인하고 19일 즉각 직위해제했다.

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최근 A 소방서장의 성추행 등 의혹 제보가 접수돼 감찰 조사를 실시했다. 조사 결과 A서장이 여성 직원들에게 부적절한 신체 접촉을 하고 성적 수치심을 유발하는 말을 한 사실 등이 확인됐다.

도는 직위해제 외에도 A 서장의 추가 혐의는 없는지 집중 조사를 이어갈 예정이며, 성폭력이 입증 되는대로 징계위원회를 열어 중징계할 계획이다.

도는 피해를 입은 직원들이 가해자와 다시는 접촉하지 않도록 보호하고 상급 종합병원에서 정신과 상담치료를 받도록 하고 있다. 또한, 피해자들이 조사 과정이나 직장 내에서 2차 피해를 받지 않도록 향후 조치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모범이 돼야 할 소방서장의 부적절한 행위로 경기도소방의 명예와 도민의 신뢰에 큰 상처가 났다”며 “강도 높게 책임을 묻고 다시는 이런 일이 없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공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책문화·스포츠 | 교양공감
여백
여백
시사공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