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희경 의원 “사이버보안, 4차 산업혁명 성패와 국가경쟁력 좌우할 것”
상태바
송희경 의원 “사이버보안, 4차 산업혁명 성패와 국가경쟁력 좌우할 것”
  • 박진종 기자
  • 승인 2019.06.25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이버안보 365’ 국회 정책 토론회 개최
자유한국당 송희경 국회의원 / 송희경 의원실 제공

[공감신문] 박진종 기자=자유한국당 송희경 국회의원(비례대표)은 25일 "사이버보안이 4차 산업혁명의 성패와 국가 경쟁력을 좌우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송희경 의원은 이날 자유한국당 안전안심365특별위원회(위원장 김영우)와 국회 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공동주최한 '사이버안보 365 정책토론회' 행사 개회사를 통해 이같이 말했다. 

송 의원은 “우리나라는 세계최초로 5G 상용화에 성공하면서 초연결 혁신의 토양을 만들어 나가고 있지만, 어느나라보다 먼저 전례 없는 보안위협에 직면하고 있다. 무수히 많은 사물과 인프라가 통신망에 묶여있는 초연결시대에서 단 한번의 해킹으로 인한 피해는 상상을 초월할 것”이라고 했다. 

이어 “그럼에도 불구하고 정부는 사이버공격에관해서는 아무런 대책을 내놓지 못하고 있다. 국가의 안전과 존립을 위협할 사이버 공격에 대한 대응 방안을 찾고자 토론회 자리를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번 정책토론회는 우리나라의 사이버 안보의 현재와 미래를 진단하고, 다양한 사이버 위협에 대한 대응 역량 강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토론회는 김흥광 (사)NK지식인 연대 대표(前 북한공산대학 교수)의 기조발제를 시작으로, 문종현 이스트시큐리티 이사, 김승주 고려대 정보보호대학원 교수, 기태현 블록체인시큐리티 대표, 박순모 국가사이버안전연합회 사무총장, 신용우 국회입법조사처 입법조사관의 패널 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