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입법공감 생생국회
[공감신문 생생국회] 한국당 "지금 경제·안보정책에 대한민국 미래 없어"나경원 "文 대통령, 국익 우선해야"...조경태 "무능한 국방부 장관 즉각 경질해야"
18일 자유한국당 최고위원회, 왼쪽부터 나경원 원내대표 황교안 대표 조경태 최고위원 / 박진종 기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 / 박진종 기자
자유한국당 조경태 최고위원 / 박진종 기자

[공감신문] 박진종 기자=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는 18일 “지금 경제정책, 안보정책을 이어가서는 대한민국의 미래는 없다”고 지적했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에서 이같이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문재인 대통령께서 이제 제1야당과 함께하는 포용의 정치, 화합의 정치, 협치의 정치를 보여주시라”고 강조했다.

또한 “그렇지 않다면 대통령께서는 결국 국민의 소리를 외면하는 그런 지도자로서 앞으로 이 위기를 국익보다는 정파적 이익을 위해서 이용하는 대통령으로 기억될 것”이라고 말했다.

조경태 최고위원은 서해안 행담도 잠망경 의혹을 언급하며 “안보문제는 우리 국민의 안전과 생명이 걸린 문제이기 때문에 끊임없이 문제제기하고, 이 의혹을 제기할 수밖에 없다”고 주장했다.

조 최고위원은 “지난번에 동해를 보면 국방부가 어떻게 거짓말했는가. ‘파도가 잔잔했다’ 이것 거짓말로 드러ᄂᆞᆻ다. 또 ‘어민이 신고했다’ 이것도 거짓말이었다. 배가 들어왔는데 들어오지 않은 것처럼 허위보고를 했다. 그래서 지금이라도 군 지휘가 특히 ‘국방부장관은 대한민국의 안보를 지키는데 있어서 수장이 될 자격이 없다’ 이런 생각을 한다”고 역설했다.

그러면서 “정경두 국방부장관, 그 무능한 국방부장관을 즉각적으로 청와대에서 경질할 것을 촉구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박진종 기자 | pjj@gokorea.kr

    독자가 공감할 수 있는 소식, 그 이상을 전하겠습니다.

<저작권자 © 공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입법공감 | 교양공감
여백
여백
시사공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