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경제
6월 정보통신기술 수출 8개월째 감소...반도체·휴대전화·디스플레이 '부진'수출액 전년 동기 대비 22.4% 하락...중소기업 ICT 수출도 감소세로 돌아서
6월 정보통신기술(ICT) 수출이 반도체·디스플레이·휴대전화 등 3대 주력품목 부진 영향으로 22.4% 줄어들면서 8개월째 감소했다.

[공감신문] 유안나 기자=6월 정보통신기술(ICT) 수출이 22.4% 줄어들면서 8개월 연속 감소세가 이어지고 있다. 반도체·디스플레이·휴대전화 등 3대 주요품목 부진 영향이다.

22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따르면 6월 ICT 수출액은 148억3000만 달러로 작년 동기보다 22.4% 하락했다.

ICT 수출은 작년 11월(1.7%↓) 이후 12월(10.1%↓), 올해 1월(18.4%↓), 2월(19.2%↓), 3월(16.4%↓), 4월(10.7%↓), 5월(22.6%↓) 등으로 8개월째 감소세다.

주요 품목별로는 반도체 수출액이 메모리반도체 단가하락과 시스템반도체 수요 둔화 등으로 84억1000만 달러에 그쳐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25.3% 줄며 부진이 이어졌다.

디스플레이(15억9000만 달러, 26.6%↓)는 LCD(액정표시장치) 패널 경쟁 심화와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패널 물량 축소 등으로 감소세가 지속됐다.

휴대전화 수출은 9억9000만 달러로 22.6% 감소했다. 글로벌 스마트폰 성장세가 둔화했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지난 5월 14일 부산항 신선대 부두에 수출입 컨테이너가 쌓여 있는 모습

지난 4~5월 2개월 연속 증가했던 중소기업 ICT 수출도 휴대전화(6000만달러, 18.4%↓), 컴퓨터·주변기기(1억1000만 달러, 18.4%↓) 등 부진으로 감소세로 돌아섰다.

지역별로는 ICT 최대 수출국인 중국(홍콩 포함, 74억1000만 달러)이 31.8% 줄었고, 미국(15억4000만 달러)은 19.0% 감소했다. EU(9억1000만 달러)와 일본(3억4000만 달러)도 각각 12.0%, 11.0% 줄어들었다.

반면, 베트남(20억2000만 달러, 7.7%↑)은 3개월 연속 증가했다.

지난달 ICT 수입은 85억5000만 달러로 수지는 62억8000만 달러(잠정치) 흑자 기조가 이어졌다.

<저작권자 © 공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리빙 | 교양공감
여백
여백
시사공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