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경제
롯데주류, 소형·백팩형 등 다양한 쿨러백 패키지 출시쿨러백 패키지, 맥주 시원하게 운반할 수 있다
쿨러백 / 롯데주류 제공

[공감신문] 전지선 기자=롯데주류(대표 김태환)가 본격적인 휴가철을 앞두고 다양한 맥주 쿨러백(Cooler Bag) 패키지를 선보인다고 23일 밝혔다.

쿨러백 패키지는 맥주를 시원한 상태로 운반할 수 있어 무더운 여름 휴가철, 야외 활동을 계획하고 있는 소비자들에게 유용한 제품이다.

캔맥주 6개(355ml)로 구성된 ‘미니 쿨러백 패키지’는 기존 쿨러백이 12캔, 24캔 크기로 소규모 나들이에 이용하기에 다소 부담스러웠던 것에 비해, 크기를 줄이면서도 보냉 기능은 유지해 실용성을 높였다. ‘클라우드(Kloud)’, ‘피츠(Fitz)’ 2종이 있어 맥주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

‘피츠 백팩-쿨러백(Backpack-Cooler Bag)’(24캔)은 맥주 ‘피츠’와 국내 스포츠웨어 브랜드 ‘프로스펙스’가 함께 만든 기획팩이다.

일반적인 핸드백 형태에서 벗어나 어깨에 맬 수 있는 백팩 형태로 만들어 맥주를 편하게 운반할 수 있도록 편의성을 높이고 일상에서 다양한 용도로 사용할 수 있도록 실용성도 고려했다.

프리미엄 맥주 ‘클라우드’는 프랑스 정통 아웃도어 브랜드 ‘밀레(Millet)’와 함께 ‘클라우드x밀레 쿨러백’(24캔)을 출시한다. 넓은 가로 형태로 만들어 맥주 캔 외에도 다양한 물건을 담을 수 있도록 수납 효율을 높였다.

이 밖에도 쿨러백 뚜껑에 컵홀더가 있어 테이블 대용으로 사용할 수 있는 ‘클라우드 캠핑 쿨러(Camping Cooler)’(24캔), 별도의 수납공간이 있고 어깨에 맬 수 있는 형태의 ‘크로스-쿨러백(Cross-Cooler Bag)’(12캔) 등 다양한 종류의 쿨러백이 판매되고 있다.

롯데주류 관계자는 “점차 세분화되는 소비자 라이프 스타일과 개성을 중요하게 생각하는트렌드를 반영해 기존 제품들과 차별화된 다양한 쿨러백 패키지를 기획했다”며 “6캔, 12캔, 24캔 등 다양한 용량이 준비돼 있어 필요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공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리빙 | 교양공감
여백
여백
시사공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