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세계
블룸버그 “페이스북, 이용자 음성 대화 녹음”페이스북 “1주일 전 사람이 음성 검토하는 작업 중단”
페이스북

[공감신문] 김대환 기자=세계 최대 소셜미디어 페이스북이 이용자들의 음성 대화를 녹음·녹취한 것으로 나타났다.

13일(현지시간)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페이스북은 수백 명의 외부 직원을 고용한 뒤 이들이 자사 서버에 저장된 이용자 음성 녹음을 글로 옮겨 적도록 했다.

블룸버그는 페이스북의 계약직 직원들이 어디서, 어떻게 이 음성 녹음이 이뤄졌는지, 또 왜 이를 녹취하는지 알지 못한 채 이를 글로 옮기라는 지시만 받았다고 보도했다.

페이스북은 이런 사실을 시인하면서도 1주일 전에 음성을 검토하는 작업을 중단했다고 밝혔다.

페이스북에 따르면 계약 직원들이 페이스북의 인공지능(AI)이 음성 메시지를 정확하게 글로 옮겼는지 검토한 것이다. 음성 대화는 모두 익명화됐다.

하지만 블룸버그는 페이스북은 광고에 영향을 미치고 사람들이 뉴스 피드에서 무엇을 볼지 결정하도록 돕기 위해 음성을 수집하고 있다는 사실을 부인해왔다고 보도했다.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CEO는 지난해 4월 미 의회 증언에서 음성 수집을 통해 이를 광고에 이용한다는 음모론에 대해 "우리는 그것을 하지 않는다"고 말한 바 있다.

<저작권자 © 공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V·뮤직·영화 | 교양공감
여백
여백
시사공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