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경제
8월 취업자 40만2000명↑...고용률 61.4%로 22년 만에 최고실업자 수 6년 만에 가장 적어...실업자 수 감소폭 8년 7개월 만에 ‘최대’
8월 취업자 증가 폭이 2년 5개월 만에 최대를 기록했다. 고용률은 8월 기준으로 22년 만에 가장 높은 수준을 나타냈다.

[공감신문] 유안나 기자=8월 기준 취업자가 40만명을 넘어서며 취업자 증가 폭은 2년 5개월 만에 최대를 기록했다. 또 8월 기준 고용률은 22년 만에 가장 높은 수준으로 집계됐다.

통계청이 11일 발표한 ‘2019년 8월 고용동향’을 보면 지난달 취업자는 2735만8000명으로 1년 전보다 45만2000명 늘었다.

작년 1월 33만4000명 이후 지난 7월까지 한 번도 30만명을 넘어선 적이 없던 취업자 증가 폭은 지난달 40만명을 넘어섰다. 마지막으로 40만명대를 기록한 것은 2017년 4월(42만명)이었다.

증가 폭은 월별로는 2017년 3월(46만3000명) 이후 2년 5개월 만에, 8월 기준으로는 2014년(67만명) 이후 5년 만에 최대다.

취업자를 산업별로 보면 보건업·사회복지서비스업(17만4000명), 숙박·음식점업(10만4000명), 예술·스포츠·여가 관련 서비스업(8만3000명) 등에서 증가했다.

도매·소매업(-5만3000명), 공공행정·국방·사회보장행정(-5만2000명), 금융·보험업(-4만5000명) 등에서는 감소했다.

고용률은 40대를 제외한 모든 연령대에서 상승했다.

연령계층별로는 60세 이상 39만1000명, 50대 13만3000명, 20대 7만1000명 각각 늘어난 반면, 40대에서 12만7000명, 30대에서 9000명 줄었다.

아울러 고용률은 40대를 제외한 모든 연령대에서 상승했다. 특히, 청년층(15~29세)은 44.0%로 1.1%포인트 넘어섰다.

15세 이상 고용률은 61.4%로 1년 전보다 0.5%포인트 올랐다. 8월 기준으로 1997년(61.5%) 이후 22년 만에 최고치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비교 기준인 15~64세 고용률은 67.0%로 0.5%포인트 올랐다. 1898년 65세 이상을 별도로 작성한 이래 동월 기준으로 가장 높은 수준이다.

실업자 수는 2013년 이후 6년 만에 가장 적었으며, 실업자 수 감소 폭은 2011년 1월 이후 8년 7개월 만에 가장 컸다.

지난달 실업자는 85만8000명으로 1년 전보다 27만5000명 감소했다.

실업자 수는 2013년(78만3000명) 이후 6년 만에 가장 적었다. 다른 월과 비교가 가능한 실업자 수 감소 폭은 2011년 1월(-29만4000명) 이후 8년7개월 만에 가장 컸다.

실업자는 모든 연령대에서 감소했다. 감소 폭은 20대(-11만7000명), 40대(-6만명), 50대(-4만2000명), 30대(-4만1000명) 등이다.

실업률은 3.0%로 1년 전보다 1.0%포인트 줄었다. 동월 기준으로 2013년(3,0%) 이후 가장 낮다. 월별 낙폭은 2011년 1월(-1.2%포인트) 이후 가장 컸다.

실업률 또한 모든 연령대에서 하락했다. 하락 폭은 20대(-2.8%포인트), 40대(-0.8%포인트), 30대(-0.7%포인트), 50대(-0.6%포인트) 순이었다.

<저작권자 © 공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리빙 | 교양공감
여백
여백
시사공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