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성수 “내년 3월까지 핀테크 투자 생태계 조성 위해 3000억원 규모 혁신펀드 조성할 것”
상태바
은성수 “내년 3월까지 핀테크 투자 생태계 조성 위해 3000억원 규모 혁신펀드 조성할 것”
  • 김대환 기자
  • 승인 2019.09.18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혁신금융서비스 100건 나오도록 힘 쏟을 것”
은성수 금융위원장

[공감신문] 김대환 기자=은성수 금융위원장은 18일 "내년 3월까지 혁신금융서비스 100건을 지정하고, 핀테크(금융기술) 투자 생태계 조성을 위해 3000억원 규모의 혁신펀드를 조성하겠다"고 주장했다.

은성수 위원장은 이날 오전 서울 강남구 디캠프에서 열린 핀테크 스케일업(scale-up) 현장간담회에서 "핀테크를 위해 해야 할 일이 여전히 많다. 일관성을 가지고 더 과감하게 핀테크 정책을 펼칠 것을 약속드린다"며 이같이 말했다.

은 위원장은 "제도 시행 1년이 되는 내년 3월까지 혁신금융서비스 100건이 나오도록 힘을 쏟겠다. 궁극적으로는 규제 개선까지 완결될 수 있도록 제도를 운영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현재 유니콘 기업(기업 가치 10억 달러 이상의 스타트업)이 1곳뿐인 상황에서 세계적인 핀테크 유니콘 기업이 나오기 위해서는 규제 혁신과 핀테크 투자 활성화, 해외 진출이 핵심”이라고 강조했다.

은 위원장은 "현재 민간을 중심으로 3000억원 규모의 핀테크 투자 펀드를 조성하고 있다. 핀테크 분야로 투자의 물꼬를 트고 넓힐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규제 혁신 부문에서는 금융규제 샌드박스 제도를 적극적으로 운영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은 위원장은 "상장을 통한 회수가 원활하게 이뤄지도록 앞으로 핀테크 특성을 반영한 거래소 상장제도도 고민하겠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여러 의견을 반영해 다음 달 중 핀테크 스케일업 정책을 완성해 발표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