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경제
평택 중심부에 728실 초대형 ‘트리플큐브’ 들어선다
  • 인터넷뉴스팀 기자
  • 승인 2018.03.28 12:10
  • 댓글 0

‘평택의 미래가 대한민국의 미래’라 할 만큼 평택시의 성장세는 가히 비약적이다. 지난해 ‘대한민국 도시대상’ 시상식에서 전국 229개 지자체 중 당당히 1등으로 대통령상을 수상하는 등 대한민국 중심도시의 위상과 가치를 인정 받으며 역동적이고 매력적인 도시로 변모하고 있다.

‘삼성전자 반도체산업단지’ 완공과 10년 숙원 ‘브레인시티’ 사업이 탄력을 받고 있고, LG디지털파크에는 6개 계열사들이 속속 입주하고 있다. 내년 고덕국제신도시가 입주를 시작하면 경제인구 100만이 눈앞이다. 평택은 송탄역을 중심으로 반경 1-4km 이내에 주요 프로젝트들이 펼쳐지고 있다. 이런가운데 최 중심부에 초대형 셀럽레지던스 '트리플큐브'가 들어서고 있어 화제다.

3개 동으로 이루어질 '트리플큐브'는 14개 커뮤니티 시설과 호텔식 특화 서비스로 투자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휘트니스센터를 비롯하여 브런치카페, 셀프세차코너, 미팅룸, 코인세탁실, 하늘정원 등으로 평택 대규모를 자랑하고 있으며, 투자자는 물론 임대수요자들의 마음까지 잡아 공실 걱정없이 안정적인 수익으로 이어가겠다는 전략이다.

평택 오피스텔 분양 시장 또한 뜨겁다. 지난달 삼성전자는 반도체 제 2생산라인에 추가로 투자 계획을 밝히면서 ‘지역경제활성화’에 대한 기대감과 지속적인 인구유입 등 겹호재로 8.2부동산대책 이후 갈 곳 잃은 여유자금이 평택부동산 시장으로 계속 흘러 들고 있다.

부동산 전문가는 “1인가구 인구 유입률이 68.5%에 육박하고, 대형 개발 호재가 많아 공실 없는 안정된 임대수익 기대가 가능한 곳”이라면서 “특히 1~2인 가구 수요가 이미 포화 상태인데다 내년으로 예정된 고덕국제신도시 입주까지 더해 평택 오피스텔 시장은 ‘임대대란’이 불 보듯 뻔하다”고 말했다.

‘트리플큐브’는 송탄역이 도보로 1분 거리이며, SRT 지제역 역시 두 정거장 거리로 가깝다. 지난해 개통한 SRT를 이용하면 서울 수서까지 21분으로 30분대 강남 진입도 가능한 상태다.

‘트리플큐브’는 풀옵션, 풀빌트인, 풀퍼니쳐 시스템에 전세대 발코니 타입으로 1.5룸 분리형 평면설계를 적용했으며 2020년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모델하우스는 7호선 논현역 3번출구에 위치해 있으며 오는 4월 초 그랜드 오픈을 앞두고 있다.

인터넷뉴스팀 기자  news@gokorea.kr

<저작권자 © 공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리빙 | 교양공감
여백
여백
시사공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