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호 의원 “60대 이상 고령 운전자 음주운전 적발 건수, 지속적 증가”
상태바
김영호 의원 “60대 이상 고령 운전자 음주운전 적발 건수, 지속적 증가”
  • 김대환 기자
  • 승인 2019.10.10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령 운전자 대상으로 한 안전교육의 보안 등 변화 된 환경 맞춘 대응책 필요”
더불어민주당 김영호 국회의원
더불어민주당 김영호 국회의원

[공감신문] 김대환 기자=지난 5년 간 60대 이상의 고령 운전자의 음주운전 적발 건수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김영호 국회의원(서대문을)이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 5년 간 60대 이상 운전자의 음주운전 적발 건수가 증가했다. 지난 2014년 60대 운전자는 9637건, 70대 이상 운전자는 1589건을 기록했으나, 지난 2015년에는 각각 1만1040건, 1732건으로 크게 증가했다. 

특히, 면허 취소 수준으로 적발 된 60대와 70대 이상 운전자는 지난 2014년 5733건(60대와 70대 이상 적발 건수 합계)에서 2018년 6409건으로 늘어 11.7%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경찰청이 적발한 음주운전 건수는 지난 5년간 꾸준히 감소하고 있는 상황이다. 지난 2014년 25만1675건이던 적발건수는 2018년 16만3034건으로 5년 새 35.2%가 감소했다. 면허취소 수준의 적발건수 또한 2014년 12만6815건에서 9만2542건으로 27% 줄었다.

김영호 의원은 “우리나라의 경우 고령화 사회로 진입하고 있기 때문에 60대 이상 고령 운전자의 수는 지속적으로 늘어날 수밖에 없다”며 “음주운전 단속 강화와 고령 운전자를 대상으로 한 안전교육의 보안 등 변화 된 환경에 맞춘 대응책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