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불매운동' SNS 언급, 7월보다 감소했지만 6000여건 언급량 유지
상태바
'日불매운동' SNS 언급, 7월보다 감소했지만 6000여건 언급량 유지
  • 전지선 기자
  • 승인 2019.10.13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日불매운동, 자바적 참여 경향 높은 것으로 분석
연도별 일본 불매운동 언급량 표
연도별 일본 불매운동 언급량 표

[공감신문] 전지선 기자=13일 디지털 마케팅 업체 엠포스의 '일본 불매운동 현상 분석'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SNS에서 '불매'가 언급된 횟수는 118만3825건을 기록했다.

이는 SNS에서 일어난 일본 불매 운동이 자발적인 참여 경향도 높다는 것으로 분석된다.

보고서는 이번 불매 운동이 2013년 일본 ‘다케시마의 날’ 행사로 불매 운동 때 보다 10배가 넘으며 이후 불매 대상이 국내 기업이었다는 점에서 가장 큰 규모의 일본 불매 운동인 것으로 진단했다.

불매 운동의 자발성도 강한 것으로 분석됐는데, 트위터를 기준으로 올해 7~8월 일본 불매와 관련한 게시물 128만여건 중 남의 트윗을 공유한 리트윗(RT) 비중은 93.3%, 자기 의견 제시는 6.7%를 각각 차지했다.

보고서는 "과거 대비 개개인의 관심이 얼마나 다양하고 규모가 있는 것인지에 대한 방증"이라며 "리트윗 역시 언론 보도나 시민단체 주도가 아니라 다양한 소비자의 의견이나 기업 리스트 등 정보가 공유됐다"고 분석했다.

'네이버 쇼핑인사이트'를 통해 불매 대상 업종의 쇼핑 클릭 지수를 분석한 결과 여행·의류·잡화·생활용품·화장품 등 거의 모든 분야에서 일본 제품에 대한 클릭 횟수가 감소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한창 반일 정서가 올랐던 7월에 SNS 일본 불매 운동 언급량이 7만건을 넘었지만, 점차 감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지난달 기준 하루 평균 6000여건의 언급량은 유지되고 있다.

보고서는 "초기의 기세와 화제성은 점차 약화되는 것이 분명하나 이미 낮았던 소비 심리와 맞물리며 습관적 불매, 거부 태도로 안착했다"며 "회복에 적지 않은 시간이 걸릴 것"이라고 전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