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우파 통합협의기구 구성 제안…내년 총선 승리해야"
상태바
황교안 “우파 통합협의기구 구성 제안…내년 총선 승리해야"
  • 권지혜 기자
  • 승인 2019.11.06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승민과 소통해와…우리공화당과도 직·간접적인 논의들 나눈 바 있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6일 국회에서 긴급 기자간담회를 열고 발언하고 있다.

[공감신문] 권지혜 기자=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6일 보수통합기구 구성을 제안했다.

황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자유 우파의 모든 뜻있는 분과 함께 구체적인 논의를 위한 통합협의기구 구성을 제안한다.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의 헌법 가치를 받드는 모든 분과의 정치적 통합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 통합협의기구에서 통합정치세력의 가치와 노선, 통합의 방식과 일정이 협의될 수 있도록 하겠다. 물밑에서 하던 (통합) 논의를 본격화하고, 과정마다 국민의 뜻을 받들어 반영하려고 한다. 이를 위해 당내 통합논의기구를 설치하겠다"고 알렸다.

이어 "내년 총선의 확실한 승리를 이루고, 미래의 대안이 될 수 있는 강력한 정치세력을 구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황 대표는 "유승민 대표와도 직·간접적 소통을 해왔다. 앞으로 논의 과정에서 열매를 맺어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며 "우리공화당과도 직·간접적인 논의들을 나눈 바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유 의원이 기존 한국당의 틀을 벗어날 것을 제시한 데 대해선 "나라를 살리기 위한 대통합에 필요한 일이 있다면 폭넓게 뜻을 같이 모아가도록 할 것"이라는 뜻을 밝혔다. 이어 통합 시기에 대해서는 빠를수록 좋다고 덧붙였다.

한편 황 대표는 박근혜 정부 법무부 장관 시절 '세월호 참사 특별수사단'을 구성하면서 수사에 외압을 넣었다는 의혹에 대해선 "자랑스러운 한국당에 소속된 사람으로서 지금까지 떳떳하지 못한 일들을 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