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오현 SM그룹회장 "국가유공자 노후주택 개보수 지원은 건설인의 보람"
상태바
우오현 SM그룹회장 "국가유공자 노후주택 개보수 지원은 건설인의 보람"
  • 박진종 기자
  • 승인 2019.11.07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M그룹, 국가유공자 지원통해 기업의 사회적가치 재창출 노력
SM그룹 우오현 회장
SM그룹 우오현 회장

"저를 비롯한 SM그룹은 건설인의 사명감을 갖고 힘 닿는 데까지 국가유공자와 유족분들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 입니다."

[공감신문] 박진종 기자=우오현 SM그룹 회장은 6일 국가유공자 지원과 관련해 "가슴속에 국가와 민족을 품고 사셨던 국가유공자 분들에게 보금자리나마 조금 편리하게 해드리고 싶어 시작한 것이 벌써 십수년이 흐르니 보니 건설인으로서의 보람을 느낍니다"며 이같이 말했다.

SM그룹은 지난 2002년부터 국가유공자 및 유족의 노후주택 개보수를 위한 지원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이 사업은 대한주택건설협회가 매년 진행하고 있는 국가유공자 및 유족의 노후주택 개보수지원 사업에 참여하는 형식으로 이뤄진다. 

우 회장은 국가유공자 노후주택 개보수 지원을 시작한 배경에 대해 "지원 방법을 고민하다 다른 것은 몰라도 우리가 가장 잘 할 수 있는 분야가 아무래도 주택건설이다 보니 참여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SM그룹은 정부 주도의 국가유공자 지원 사업에 동참하면서 매년 국가보훈처장으로부터 감사패를 받고 있다. 특히 2010년에는 대통령 표창, 2004년에는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하는 등 정부로부터 그간의 공로를 인정받고 있다.

우 회장과 SM그룹은 앞으로도 국가유공자 지원을 계속해서 이어가며 사회적 가치를 창출해 나갈 계획이다. 

SM그룹 관계자는 "국가유공자 노후주택 개보수 지원은 나라를 위해 헌신한 분들에게 폭 넓은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함이다. SM그룹은 사회적 책임(CSR)을 넘어 누구나가 공감하고 실천할 수 있는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해 노력하고 일조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SM그룹은 삼라마이다스, SM우방, SM경남기업, SM삼환기업, 우방산업, 동아건설산업, 라도(대표 우기원) 등 건설부문을 시작으로 티케이케미칼 남선알미늄 SM생명과학(대표 우연아) 벡셀 등 제조부문, 해운(대한해운, 대한상선, SM상선), 서비스 레저(SM하이플러스, 탑스텐리조트동강시스타, 탑스텐호텔강릉, 탑스텐빌라드애월 제주, 옥스필드CC, 애플CC) 등 사업부문별 경영 체재 를 갖추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