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사회
하나금융그룹, 소외계층 김치 1만포기 제공 ‘모두하나데이 캠페인’ 열어김정태 회장 “소외된 이웃 돕는 사회공헌활동은 선택 아닌 필수”
9일 하나금융그룹은 명동사옥 앞에서 소외계층에 김치 1만1111포기를 제공하는 '2018 모두하나데이 캠페인'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 하나금융그룹 제공

[공감신문] 윤정환 기자=9일 오전 하나금융그룹은 명동사옥 앞마당에서 ‘2018 모두하나데이 캠페인’ 기념행사를 열었다.

이번 행사에는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을 비롯한 그룹 내 각 관계사 CEO 및 그룹 임직원, 가족사랑봉사단원, 다문화가정, 박병권 서울시 희망복지지원과장, 정연보 서울특별시 사회복지협의회장, 배성우 롯데제과 상무, 황성욱 재경팀 상무 등 약 350여명의 내외빈이 참석했다.

지난해에 이어 지자체와 일반기업이 이번 김장 나눔 행사에 참여했다.

행사는 시각장애인으로 구성된 관현 맹인전통예술단의 전통 북공연으로 시작됐다. 이후 기부 보드 전달, 행복상자 큐브 맞추기 등 기념식, 특별영상 상영, 사랑의 김장나눔 순서로 진행됐다.

이날 담근 김장 김치 1만1111포기는 서울시 사회복지협의회 광역푸드뱅크센터를 통해 저소득 다문화 가정과 경제적으로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된다. 롯데제과는 다양한 과자류를 저소득층과 보육시설 어린이들에게 후원했다.

김정태 회장은 “소외된 이웃을 돕는 사회공헌 활동은 선택이 아닌 필수 사항이다”며 “하나금융그룹 임직원들과 지자체, 일반기업이 함께하는 나눔 실천이 우리 사회에 널리 확산되고 함께 행복한 세상을 만드는 데 일조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모두하나데이 캠페인’은 하나금융그룹이 지난 1년간 실천해온 봉사와 나눔 활동을 돌이켜 보고, 2만여명의 전 임직원들이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행복나눔을 집중실천하는 축제기간이다.

캠페인은 지난 2011년부터 올해까지 8년간 이어지고 있다.

하나금융그룹은 “‘함께 성장하며 행복을 나누는 금융을 미션으로 저소득, 빈곤, 소외, 청소년, 다문화 등 국내외 사회문제 해결 지원에 적극 노력하고 있다”며 “저출산·고령화 시대에 맞춰 2020년까지 국공립 어린이집 100개 건립, 시니어를 위한 일자리 창출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공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책문화·스포츠 | 교양공감
여백
시사공감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