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은혜 "네팔 교육봉사 사고 실종자 수색 온 힘 쏟을 것"
상태바
유은혜 "네팔 교육봉사 사고 실종자 수색 온 힘 쏟을 것"
  • 전지선 기자
  • 승인 2020.01.20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팔 현지와 긴밀히 협력할 수 있도록 중앙정부 통해 적극 지원"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20일 충남도교육청을 방문해 네팔 안나푸르나서 교육봉사 도중 눈사태로 실종된 교사 4명 구조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20일 충남도교육청을 방문해 네팔 안나푸르나서 교육봉사 도중 눈사태로 실종된 교사 4명 구조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공감신문] 전지선 기자=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20일 "네팔로 교육봉사를 떠났다가 사고를 당한 네분 선생님의 신속한 수색과 실종자 가족 지원에 온 힘을 쏟겠다"고 밝혔다.

유 장관은 이날 충남도교육청에 마련된 해외교육봉사단 사고상황본부를 방문해 "현재 헬기 수색이 시작됐지만, 더 신속한 구조와 수색을 위해 추가 헬기와 현지 지형을 잘 아는 전문인력을 투입할 수 있도록 외교부와 협의하고 필요한 지원을 해나갈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실종자 가족은 물론 봉사활동을 마치고 귀국한 선생님들 역시 정신적 충격이 커 정서적 심리적 안정을 위한 심리치료와 상담을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오늘 도교육청 2차 지원단 파견과 관련해 네팔 현지와 긴밀히 협력할 수 있도록 중앙정부를 통해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유 장관은 "교육부도 외교부, 교육청과 함께 모든 노력을 다할 예정인 만큼 끝까지 최선을 다해 네분 모두 무사히 귀환할 수 있도록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김지철 충남도교육감은 "봉사활동을 간 선생님들이 갑자기 사고를 당해 대통령과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린 점 대단히 송구스럽다. 실종 선생님들 구조활동을 돕는 데 최선을 다하고 노심초사하실 가족 지원에도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