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4·15 총선 승리, 시대의 명령"
상태바
황교안 “4·15 총선 승리, 시대의 명령"
  • 김대환 기자
  • 승인 2020.02.10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 강한 혁신, 더 큰 통합으로 자유민주 시민에게 희망 드릴 것”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

[공감신문] 김대환 기자=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10일 4·15 총선과 관련해 "우리의 승리는 시대의 명령"이라고 주장했다.

황교안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반드시 아름답고 정의로운 승리를 이뤄낼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황 대표는 "어제 새로운보수당 유승민 보수재건위원장은 합당과 총선 불출마에 대한 소신 있는 입장을 밝혔다. 자유민주 세력의 대통합을 추진하는 한국당은 적극 환영하는 바"라고 밝혔다.

이어 “더 강한 혁신, 더 큰 통합으로 자유민주 시민에게 희망을 드리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통합신당준비위를 통해 추진하고 있지만 조속한 시일 내에 정당 간 협의도 마무리하도록 하겠다. 통합신당준비위에서 최종 결론을 내릴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친문 기득권 세력이 노골적으로 우리의 도전을 깎아내리고 통합을 비아냥대고 있다. 혁신과 통합의 위력을 잘 알기 때문"이라며 "총선 패배와 함께 민심의 재판이 시작될 것임을 누구보다 잘 알기에 발버둥 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황 대표는 자신의 종로 출마에 대해 "청년 황교안의 순수한 열망이 오늘 황교안의 절박함을 만나서 정권심판 경제심판의 의지를 다졌다"고 말했다.

앞서 그는 전날 자신의 SNS를 통해 "이제 황교안 1번지는 종로"라며 "대한민국 경제 1번지를 찾겠다. 무너져가는 대한민국 경제, 종로에서부터 경제를 반드시 살리겠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