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정치
한미 외교장관, 2차 북미정상회담 성공 위해 공조 방안 논의14일(현지시간) 한·미 외교장관회담 개최...북미회담 진전상황 공유 및 양국 의지 재확인
강경화 외교부장관과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14일(현지시간) 외교장관회담을 개최했다. / 외교부

[공감신문] 유안나 기자=지난 14일(현지시간) 한국과 미국이 외교장관회담을 개최하고 오는 27~2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리는 '2차 북미정상회담'의 성공적 개최 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강경화 외교부장관과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이날 폴란드 바르샤바에서 열린 ‘중동 평화와 안보 증진을 위한 장관급 회의’ 계기에 만나 성공적인 2차 북미회담의 개최를 위해 한미동맹 간 공조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한·미 외교장관은 특히 스티브 비건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의 방북 등 최근 진전 상황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고, 남은 기간 회담 성공을 위해 각급에서의 긴밀한 협의를 더욱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이날 양 장관은 '2차 북미회담' 개최를 위한 한미 공조 방안 논의 및 진전 상황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 외교부

또한 양 장관은 지난 10일 한미 방위비 분담금 협상이 양측간 긴밀한 소통을 바탕으로 원만히 타결된 것을 평가하고, 한미동맹 강화 및 발전에 대한 양국의 변함없는 의지를 재확인했다.

이 과정에서 한·미 외교장관은 향후 비핵화 및 평화 프로세스 진전에 있어서도 한미 동맹이라는 확고한 안보적 토대를 바탕으로 추진해 나간다는 점에 대해 뜻을 같이했다.

<저작권자 © 공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입법공감 | 교양공감
여백
여백
시사공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