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신문 생생국회] 진영 “국민 안전 최우선 과제...내년 총선은 불출마”
상태바
[공감신문 생생국회] 진영 “국민 안전 최우선 과제...내년 총선은 불출마”
  • 서지민 기자
  • 승인 2019.03.08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 의원, 文정부 2기 내각 행정안전부 장관 내정
더불어민주당 진영 국회의원은 8일 문재인 정부 2기 내각 행정안전부 장관으로 내정됐다. / 서지민 기자

[공감신문] 서지민 기자=더불어민주당 진영 국회의원은 8일 “국민의 안전을 최우선 과제로 여기겠다”고 밝혔다.

진영 의원은 이날 국회 본청 정론관에서 문재인 정부 2기 내각 행정안전부 장관으로 내정돼 후보자로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같이 말했다.

진 의원은 “문재인 정부의 핵심과제인 자치분권과 균형발전을 위해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다음 총선에는 안나가겠다는 마음을 먹은 지 오래다. 마지막에는 국가를 위해서 봉사를 한다는 생각으로 임하겠다”고 밝혔다.

박근혜 정부 당시 중요한 역할을 맡았다는 기자의 질문에 진 의원은 “그때는 상당히 정치적인 마음으로 임한 것 같다”며 “이제는 좀 떠나면서, 나라를 생각하고 문재인 정부에 도움이 되고자 한다”고 전했다.

진 의원은 박근혜 정부 당시 초대 보건복지부 장관을 지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