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생활/문화
변비예방·다이어트 음식 '콜라비' 순무와 비슷한 생김새.. 과다섭취시 '갑상샘 기능저하증' 유발
▲(출처=robot_editor)

콜라비가 큰 이목을 끌고있다. 연자육, 레몬밤, 새싹보리분말 등 여러 다이어트 음식이 공개되면서 '콜라비'를 활용한 다이어트 방법이 화제다. 무와 비슷한 생김새의 보라색 콜라비는 양배추에서 변질된 두해살이 풀의 콜라비 생산지는 북유럽이다. 우리나라에서 콜라비 재배는 제주의 콜라비가 있다. 주먹 정도로 순무와 생김새가 비슷하지만, 양배추처럼 잎이 뻗쳐있다. 콜라비의 껍질을 벗기면 무와 똑같이 하얗다. 줄기는 콜라비 깍두기, 콜라비 샐러드, 콜라비 피클처럼 다양하게 요리할 수 있으며, 잎은 거의 쌈 싸먹는 채소로 쓰인다. 맛은 콜리비에 따라 차이가 있다. 녹색을 가진 콜라비는 단 맛을 붉은 콜라비는 조금 맵다. 콜라비 효능과 콜라비 먹는 방법을 어떤 것들이 있는지 알아보자.


콜라비의 효능·콜라비 부작용

콜라비 효능의 경우 양배추보다 식이섬유가 1.5배정도 높지만 열량은 굉장히 낮아 효과적인 다이어트는 물론 변비예방에 탁월하다. 칼로리는 100g당 27kcal이며, 콜라비 한 개면 185ckal다. 콜라비 효능은 풍부한 비타민C가 들어있어 탄력을 높이고 피부의 건강함을 유지시켜주며, 피로감의 원인이 되는 젖산을 억제하여 피로개선에 도움을 준다. 더불어 콜라비 효능은 간암, 방광암 등 다양한 항암에 도움이 되며, 심혈관 질환은 물론 당뇨에도 좋아 콜라비는 당뇨에 좋은 음식으로 알려졌다.

콜라비 부작용을 알아보면 한번에 많이 먹을 경우 갑상샘 기능 저하증이 나타날 수 있다. 더불어 콜라비 부작용은 많은 식이섬유로 인해 소화 도중 가스가 많이 발생될 수 있어 하루 100g 이내 섭취를 적당하게 해야한다.


콜라비 요리 추천

콜라비 먹는 방법으로 우선 생으로 먹어도 되며, 다.다. 더불어 콜라비로 즙이나 주스를 만들 수 있다.

콜라비 보관법의 경우 잎을 분리한 다음 줄기 부분에 젖은 키친타월로 감싸는 방법 및 비닐 팩에 밀봉 후 냉장보관해도 된다.

<저작권자 © 공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푸드·패션뷰티 | 교양공감
여백
여백
시사공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