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사회
[공감신문 생생국회] 민주노총 총파업...굳은 표정의 김명환 위원장고용노동부, 100만명 중 1만2000명 참여 추산
김명환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위원장(가운데) / 박진종 기자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총파업 / 박진종 기자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총파업 / 박진종 기자

[공감신문] 박진종 기자=18일 국회의사당 앞에서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의 총파업이 열렸다. 고용노동부는 이날 민주노총 노조의 총 파업을 참가 인원은 약 1만2000명으로 추산했다.

민주노총 총 조합원이 100만명이다. 총파업이라는 명칭으로 진행되기는 했지만, 전체 인원 중 1%의 일부 조합원만 참여한 것이다.

구체적으로 이번 총파업에는 금속노조, 건설노조, 공공노조 등 일부 노조원이 참여했다.

민주노총은 국회대회로에서 총파업대회를 시작으로 더불어민주당 당사 앞을 지나 자유한국당 당사까지 행진한다.

이에 따라 7500명의 경찰 인역이 국회를 중심으로 곳곳에 배치됐다.

현재 민주노총은 노동 개악 저지, 노동기본권 쟁취, 비정규직 철폐, 최저임금 1만원 폐기 규탄 등 구호를 외치고 있다.

    박진종 기자 | pjj@gokorea.kr

    독자가 공감할 수 있는 소식, 그 이상을 전하겠습니다.

<저작권자 © 공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책문화·스포츠 | 교양공감
여백
여백
시사공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