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세계
아베 "韓, 한일청구권협정 일방적으로 위반...먼저 약속 지켜주길""한일 관계 최대문제는 국가 간 약속 준수 여부"
아베 신조 일본 총리 / EPA

[공감신문] 유안나 기자=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22일 최근 이어지고 있는 한일갈등과 관련해 한국이 한일 청구권 협정에 위반하는 행위를 했다며 최대 문제는 국가 간 약속 준수 여부라고 밝혔다.

아베 총리는 이날 오후 자민당 본부에서 NHK를 통해 중계된 기자회견을 하던 중 한일관계 등에 대한 질문을 받고 답하는 과정에서 “신뢰의 문제”를 거론하며 “현재의 한일관계를 생각할 때 최대의 문제는 국가 간 약속을 지키느냐 그렇지 않느냐는 것”이라고 말했다.

아베 총리는 “수출관리에 대해 말하면 바세나르 체제 등 국제 루트 하에서 안보를 목적으로 적절한 실시라는 관점에서 운용을 재검토한 것으로, 대항조치가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또 “동시에 수출관리 당국 간에도 우리나라(일본)의 신청에도 3년간에 걸쳐 협의가 이뤄지지 않는 등 수출관리의 토대가 되는 신뢰관계가 상실돼 온 것도 사실”이라고 말했다.

아베 총리는 “한일 청구권 협정에 위반하는 행위를 한국이 일방적으로 행해 국교 정상화의 기초가 된 국제조약을 지키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밖에도 위안부 합의를 비롯해 양 국가 간의 국제약속을 한국이 일방적으로 깨뜨린 만큼 우리(일본)로선 먼저 약속을 지켜주기를 바란다고 생각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공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V·뮤직·영화 | 교양공감
여백
여백
시사공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