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사회
올해 교통사고 사망자 전년 동기 대비 ‘226명 감소’광주, 울산 비롯해 대부분 지역에서 감소…인천은 오히려 증가
지역별 교통사고 사망자 증감율(%) / 국토교통부 제공

[공감신문] 권지혜 기자=올해 교통사고 사망자가 전년 동기 대비 226명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와 경찰청은 7월말 기준 교통사고 사망자 수가 전년 동기 2082명에 비해 10.9% 감소한 1856명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21일 밝혔다.

특히 중점적으로 교통안전대책을 추진 중인 음주운전(-63명, -31.3%), 사업용 차량(-67명, -15.7%), 보행자(-104명, -13.2%) 등 분야에서 교통사고 사망자가 큰 폭으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별 교통사고 사망자 현황을 보면 광주(-44.2%), 울산(-42.9%)을 비롯해 대부분 지역에서 감소했으나, 인천(+25.4%)은 오히려 증가했으며, 경기북부와 강원은 전년과 동일했다.

음주운전으로 인한 사망자도 전년 동기 대비 31.3%(-63명) 감소했다.

사업용 차량으로 인한 사망자는 전년 대비 15.7% (-67명) 감소했으며, 전세버스 28.6%(-4명), 렌터카 27%(-17명), 택시 19.6%(-22명), 화물차 18.5%(-23명), 시내·시외·고속버스 등 노선버스 17.6%(-9명) 등 모든 유형에서 전반적으로 감소했다.

보행 중 사망자는 13.2%(-104명) 감소한 682명으로, 울산·서울·충남 등 대부분 감소했으나, 강원, 경기북부, 인천 등은 보행 중 사망자가 증가했다.

한편 65세 이상 사망자는 863명으로 전년 대비 4.9%(-44명) 감소해 전체 사망자 감소율에 비해 다소 낮은 감소율을 보였다.

국토교통부와 경찰청은 앞으로도 관계부처 간 유기적으로 협업해 취약요인에 대한 교통안전정책을 속도감 있게 추진할 방침이다.

<저작권자 © 공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책문화·스포츠 | 교양공감
여백
여백
시사공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