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사회
내일(24일) 서울 곳곳서 대규모 집회 열려 “교통혼잡 예상”경찰 “세종대로·종로·율곡로·사직로·자하문로 등지 심한 교통 체증 예상…대중교통 이용 권장”
아베 규탄 범국민촛불대회 현장

[공감신문] 권지혜 기자=내일(24일) 서울 곳곳에서 대규모 집회와 행사가 열려 교통 혼잡이 예상된다.

서울지방경찰청은 24일 오후 1∼10시 아베규탄시민행동과 탄핵 반발단체 등 10여개 단체 약 2만5000여명이 서울역·대한문·광화문광장 등지에서 집회를 열고 행진한다고 23일 밝혔다.

경찰은 특히 세종대로·종로·율곡로·사직로·자하문로 등지에서 심한 교통 체증이 예상됨에 따라 대중교통을 이용을 권장했다. 또 해당 구간을 통과하는 노선버스와 일반 차량은 상황에 따라 교통이 통제될 수 있다고 전했다.

시는 통제구간 내 버스 노선을 임시로 조정할 예정이다. 노선 문의는 다산콜센터를 통해 가능하다.

자세한 교통 상황은 서울지방경찰청 교통정보 안내 전화, 교통정보센터 누리집, 서울경찰교통정보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공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책문화·스포츠 | 교양공감
여백
여백
시사공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