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태진아, 송대관에 "깡이 뭔지도 모르지? 나는 1일 3깡"

정지나 | 기사입력 2020/07/14 [20:49]

태진아, 송대관에 "깡이 뭔지도 모르지? 나는 1일 3깡"

정지나 | 입력 : 2020/07/14 [20:49]

 

 

(사진출처=ⓒmbc에브리원)

태진아가 송대관에 대한 고마움을 전했다.  

 

 

 

14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송대관, 김수찬, 진성, 신인선, 신성이 출연했다. 이날 송대관은 태진아에 견제하는 모습을 보이며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날 `비디오스타`에서는 송대관의 단짝인 태진아의 영상편지가 공개됐다. 태진아는 "형 혼자서 나가도 될까?"라며 "형은 이런 옷 입고 할 수 있겠어?"라고 도발했다. 이에 송대관은 "쟤 왜 저러고 있어?"라고 말하며 태진아를 비난했다.  

 

 

 

 

 

(사진출처=ⓒmbc에브리원)

태진아는 "나는 요즘 1일 3깡 하고 있다. 형은 깡이 뭔지도 모르지?"라며 "나에 대해서 나쁘게 이야기하지 마라. 내가 다음 주에 나가서 형 나쁘게 이야기할 수 있다"라고 경고했다.  

 

 

 

이어 태진아는 송대관에 대한 고마움을 전했다. 그는 "내가 `사모곡` 노래하다가 6개월 홍보하고 반응 없어서 포기하려고 했을 때 송대관 씨가 많이 격려해줬다"며 "송대관의 조언 덕에 명절 대표곡이 됐다. 지금 명절이나 그럴 때 형은 부를 노래가 없지 않느냐"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태진아는 "내가 감사하게 생각한다. 태진아에게 송대관은 영원한 동반자다"라며 자신의 노래 `동반자`를 불렀다. 송대관은 장난으로 "들어가라"라고 전해 주변을 폭소케 했다.  

 

 

 

송대관은 "사랑하는 아우야. 나 방송할 때 그만 기어 나와"라고 농담을 던졌다. 이어 "곧 보게 될 거다. 내가 섭외했으니까"라며 태진아에 대한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