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2020 세계 민주평화도시 서울 컨퍼런스 개최

성공회대 서울시와 공동주관으로“2020 세계 민주평화도시 서울컨퍼런스” 18일 개최

이다견 | 기사입력 2020/09/18 [10:33]

2020 세계 민주평화도시 서울 컨퍼런스 개최

성공회대 서울시와 공동주관으로“2020 세계 민주평화도시 서울컨퍼런스” 18일 개최

이다견 | 입력 : 2020/09/18 [10:33]

 


민주·평화의 도시, 서울의 발전 방향을 구상하기 위한 ‘2020 세계 민주평화도시 서울 컨퍼런스’가 성공회대학교 민주자료관과 서울시 공동주관으로 9월 18일(금) 오후 2시 온라인 유튜브 생방송으로 개최된다. 

 

‘2020 세계 민주평화도시 서울 컨퍼런스’는 민주와 평화라는 사회적 가치를 중심으로 서울의 발전 과정을 돌아보고 현재의 문제를 진단하며, 그동안 진행되어온 여러 미래 도시비전에 대한 논의들을 종합해 미래 도시 발전 방향을 이끌어내기 위해 마련되었다. 

 

이에 서울시는 서울이 단시간 내에 급격한 도시화 과정을 거치면서 나타난 문제점을 극복하고 지속가능한 미래의 도시로 나아가기 위해 사회적 가치에 기반을 두고, 그 가치를 도시행정, 도시설계, 도시일상 등 도시 전반에 걸쳐 구현하기 위해 ‘세계 민주․평화도시 서울의 위상 정립방안 구축사업(’19.10~’20.10)’을 추진 중에 있다. 

 

‘2020 세계 민주평화도시 서울 컨퍼런스’에는 학계 전문가를 비롯해 행정, 정책 및 시민사회 영역 관계자 등이 참여해, 민주·평화의 도시로서 서울의 미래를 위한 의미 있는 담론과 정책을 생산하고 상호교류와 협력을 이어나갈 수 있는 체계를 만들기 위한 의견을 제시하고 논의를 진행한다. 

 

이번 컨퍼런스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온라인으로 진행되며, 성공회대학교 민주자료관 유튜브채널(채널명: 성공회대학교민주자료관)을 통해 생중계되며. 공식홈페이지 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연구책임자인 한홍구 성공회대 민주자료관장은 “이번 컨퍼런스는 서울시의 미래 도시계획을 만들기 위해 시민들이 서울 곳곳에 스며있는 민주와 평화의 역사를 기억하고, 민주와 평화의 가치를 일상 삶에서 구현하도록 도우며, 도시 운영 전반에 있어 민주와 평화가 기본적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만들기 위한 논의의 장이 될 것”이라며 “그동안 역사 속에서 민주와 평화의 가치를 지켜온 서울이 민주적 평화도시로 더 큰 발전을 이루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