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1호가’ 임하룡, 어릴 적 사진 공개 “4살 때가 더 늙어보여”

이다래 | 기사입력 2020/09/27 [23:18]

‘1호가’ 임하룡, 어릴 적 사진 공개 “4살 때가 더 늙어보여”

이다래 | 입력 : 2020/09/27 [23:18]

▲ (사진=ⓒJTBC)



개그맨 임하룡이 재치 있는 입담으로 웃음을 안겼다.

 

27일 방송된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서는 최양락, 팽현숙 부부가 임하룡과 만나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최양락은 임하룡을 서른 살에 처음 만났다고 입을 열었다. 이에 임하룡은 내가 뭔가 보여줄 게 있다. 네 살 때가 지금보다 더 늙었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임하룡은 4살 때 본인 사진을 공개했다. 임하룡 사진에 출연진들은 입을 다물지 못했다. 박미선은 지금이 더 어려 보인다고 너스레를 떨었고, 최양락은 그래서 저 형님 별명이 노인네 였다고 말했다그러면서 “4살 때 사진을 보면 웬만하면 다 예쁜데라며 웃음을 참지 못했다.

 

하지만 임하룡은 다른 건 몰라도 머리는 엄마를 닮았다라며 옆머리만 염색했다고 밝혔다. 이를 듣고 있던 최양락은 김학래 형은 뒷머리를 앞에 심었다고 폭로해 보는 이들을 폭소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