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국민은행, 'KB미리작성 서비스'로 고객 대기시간 혁신

25개 지점서 시범 운영… 내년 1월 175개 지점 추가

염보라 | 기사입력 2020/12/04 [10:49]

국민은행, 'KB미리작성 서비스'로 고객 대기시간 혁신

25개 지점서 시범 운영… 내년 1월 175개 지점 추가

염보라 | 입력 : 2020/12/04 [10:49]

  ▲ KB국민은행, 'KB미리작성서비스' 출시 © KB국민은행


[공감신문]염보라 기자=국민은행은 고객 체감 대기시간 절감 및 업무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KB미리작성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KB국민은행의 영업점 내점 고객이 대기시간 동안 처리하고자 하는 업무 정보를 객장에 설치된 태블릿PC를 통해 미리 작성하는 서비스다. 작성 후 번호표 호출 시 미리 작성한 내용이 디지털창구에 자동 반영돼 신속한 업무 처리가 가능하다.

 

이번 서비스는 창구에서 자주 발생하는 ▲입금 ▲출금 ▲환전 ▲통장재발행 ▲비밀번호변경 ▲거래내역조회 ▲자동이체 등록 및 해제 ▲잔액 및 부채증명서 발급 ▲해외송금 등 총 9개 분야에서 이뤄진다. 서울 지역 10개 지점 등 총 25개 지점에서 시범 운영하며, 내년 1월 초에는 175개 지점을 추가로 운영하고 단계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특히 디지털기기가 낯선 어르신들도 쉽게 이용할 수 있는 화면 구성과 디자인으로 다양한 연령층의 고객이 서비스를 이용 할 수 있도록 편의성을 높였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이번 서비스로 고객의 대기시간을 줄이고 직원의 업무 편의성이 높아졌다”면서“앞으로도 고객들이 보다 편리한 금융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