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태년 “김종인 발언, 국민 모욕하고 방역에 짐만 돼”

국민의힘 신년기자회견 발언 정면 비판

윤정환 | 기사입력 2021/01/28 [14:07]

김태년 “김종인 발언, 국민 모욕하고 방역에 짐만 돼”

국민의힘 신년기자회견 발언 정면 비판

윤정환 | 입력 : 2021/01/28 [14:07]

▲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  ©연합뉴스

 

[공감신문] 윤정환 기자=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는 28일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신년기자회견에서 정부를 비판한 것에 크게 반발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정책조정회의에서 “김 위원장은 현재 위기를 코로나 대란이라 부르며 ‘정부의 무능과 늑장대처, 방역 정치화 등 인재’라고 말했다”며 “왜곡된 현실인식이 안타깝고 충격적이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전날 슈밥 세계경제포럼 회장도 한국의 K방역을 전 세계 모범사례라고 말했다”며 “전 세계가 한국의 방역과 경제 모두 선방한다는데 국민의힘만, 김 위원장만 눈감고 귀막고 있는 것인가”라고 반문했다.

 

김 원내대표는 “김 위원장의 말은 우리 국민을 모욕하고 방역에 짐만 되는 발언”이라며 “오히려 국민의힘이 지난 1년간 방역을 선거와 정치에 이용했다”고 비판했다.

 

이어 “김 위원장은 지난해 총선 전 선거가 끝나면 확진자가 폭증한다, 정부고 코로나19 검사를 의도적 축소한다는 가짜뉴스도 서슴지 않았다”며 “국민의힘에는 정치시간표만 있고 민생시간표는 없는 것 같다”고 지적했다.

 

김 원내대표는 “국민께 사실왜곡과 궤변을 반복하는 국민의힘의 구태를 더는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며 “국민의힘은 이제 궤변과 몽니를 멈추고 민생과 경제를 살리는 일에 협력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