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생활/문화
대상포진 전염성 있어...바람만 스쳐도 통증 느껴지는 ‘대상포진’ 초기증상·치료방법·예방접종
▲대상포진은 전염성이 있다(사진=ⓒ게티이미지뱅크)

대상포진이란 사람 몸의 신경절에 잠복 상태로 있던 수두, 대상포진 바이러스가 활성화되면서 발생하는 질환이다. 대상포진은 면역력이 떨어지는 고령층에서 많이 발생한다. 면역력이 매우 떨어졌을 때는 온몸에 퍼져 사망에 이를 수 있다. 대상포진은 전염성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이미 수두를 앓은 사람에게는 전염이 안 된다.

▲가려움도 대상포진 증상이다(사진=ⓒ게티이미지뱅크)

대상포진 초기증상

대상포진에 걸리면 피부에 특징적인 물집 및 수포가 발생하면서 통증이 나타난다. 이런 발진이 나타나기 4일 전부터 동통, 압통 등 전조증상이 발생한다. 대상포진은 얼굴, 손, 허벅지, 허리 등에서 나타날 수 있다. 대상포진으로 인한 통증은 심각한 편이다. 바람에도 통증을 느끼는 환자들도 있다. 환자마다 느끼는 통증은 다르다. 수포는 2주 동안 변화한다. 시간이 흐르면서 고름이 차고 탁해진다. 나중에는 딱지가 된다. 딱지가 생기면서 증상이 완화된다. 접촉 등으로 인해 물집이 터지면 궤양이 나타날 수도 있다.

▲대상포진 예방 접종 나이는 50대 이상이다(사진=ⓒ게티이미지뱅크)

대상포진 치료 방법

대상포진은 방치하면 다양한 합병증으로 이어질 수 있다. 이에 이른 시일 내 치료를 받아야 한다. 대상포진 치료 기간은 72시간 내다. 72시간 내 치료를 받는 것이 좋다. 대상포진 치료제로 진통제나 항바이러스제를 사용한다.

대상포진 예방 접종

대상포진 예방 접종 성공률은 50%가 넘는 것으로 알려졌다. 대상포진 예방 접종 나이는 50대 이상이다. 과거에 수두를 앓은 적이 없어도 대상포진 예방 접종을 하는 것이 좋다. 증상 없이 수두가 지나가는 경우도 있기 때문이다. 이럴 때도 수두 바이러스는 몸에 남아있다. 대상포진을 이미 앓은 사람도 대상포진 예방 접종을 할 수 있다.

▲양파는 대상포진에 좋은 음식이다(사진=ⓒ게티이미지뱅크)

대상포진에 좋은 음식

양파는 대표적인 대상포진에 좋은 음식이다. 양파는 대상포진 예방과 대상포진 증상 완화에 도움이 된다. 대상포진 예방과 치료를 위해서는 면역력 강화가 중요하다. 이에 면역력 강화에 도움이 되는 음식이 대상포진에 좋은 음식이라 할 수 있다. 된장은 면역력을 강화하는 음식이다. 발효식품은 장내 유해 세균을 죽이기 때문. 이에 치즈, 요구르트, 청국장도 대상포진 치료에 좋다. 인삼, 홍삼, 버섯, 꿀 같은 슈퍼푸드도 대상포진에 좋은 음식이다.

<저작권자 © 공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푸드·패션뷰티 | 교양공감
여백
여백
시사공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