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소프트, ‘프로야구 H2’ 레전드 호세 등 콘텐츠 업데이트
상태바
엔씨소프트, ‘프로야구 H2’ 레전드 호세 등 콘텐츠 업데이트
  • 김대환 기자
  • 승인 2019.07.10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스타전 기념 뮤지엄 6종 추가, 추억의 이미지 완성해 강화효과 얻을 수 있어
엔씨소프트가 '프로야구 H2' 콘텐츠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 엔씨소프트 제공

[공감신문] 김대환 기자=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036570)의 모바일 야구 매니지먼트 게임 ‘프로야구 H2’가 10일 신규 레전드 선수카드 등 콘텐츠를 업데이트 했다.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롯데 자이언츠에서 활약하며 ‘검은 갈매기’로 불렸던 호세(01)가 레전드 선수카드로 등장한다.

이용자는 지정된 40명의 선수카드를 등록해 레전드 호세를 얻을 수 있다.

호세는 ▲팀이 앞서 있을 때 홈런, 안타 확률이 증가 ▲팀이 지거나 비기고 있을 때 상대 투수의 제구 능력을 3이닝 동안 감소시키는 ‘검은 갈매기’ 특수 능력 등을 사용한다.

엔씨소프트는 업데이트를 통해 기존 레전드 선수카드 13명(타자 8명, 투수 5명)의 능력치를 재평가했다. 이용자는 ‘정확, 힘, 제구, 변화’ 등 개선된 능력치의 레전드 선수카드를 만날 수 있다.

신규 시그니처 선수 3명(KT 장성우, NC 김태군, 해태 장채근)과 클래식 카드 10종(SK 최정, NC 이재학, 롯데 황재균 등)도 추가해 영입 가능하다.

특히, 이번 업데이트에서는 올스타전을 기념해 신규 뮤지엄 6종을 추가했다. 이용자는 미션을 완료해 ▲87 선동열, 최동원 ▲94 미스터 올스타 정명원 ▲09 가발 쓴 홍성흔 등 추억의 올스타 사진을 완성할 수 있다. 완성된 사진을 뮤지엄에 등록하면 선수에게 강화 효과가 적용된다.

업데이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프로야구 H2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