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사회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퇴원, “케모포트 시술 후 건강 호전”신동주 SDJ코퍼레이션 회장 “장남으로서 아버지 건강에 더욱 신경쓰고 매진할 것”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공감신문] 권지혜 기자=건강악화로 입원했던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이 11일 만에 퇴원했다.

SDJ코퍼레이션은 신 명예회장이 12일 오후 3시께 퇴원해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로 이동했다고 밝혔다.

SDJ코퍼레이션 측은 "후견인에 따르면 신 명예회장은 입원 후 기력이 회복돼 퇴원해도 좋다는 의사 소견을 받았다"며 "후견인은 신 명예회장이 워낙 고령인 만큼 퇴원 후에도 건강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해왔다"고 알렸다.

신 명예회장은 지난달 법원 결정에 따라 거처를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에서 소공동 롯데호텔로 옮긴 후 건강이 악화돼 지난 2일 서울 아산병원에 입원했다.

신 명예회장은 입원 중 불안증세 등을 보이며 식사를 제대로 하지 못해 케모포트(중심정맥관) 시술을 받았다. 케모포트 시술은 체내에 삽입한 중심정맥관을 통해 약물이나 영양제 등을 지속해서 주입해야 하는 경우 사용한다.

신 명예회장의 장남인 신동주 SDJ코퍼레이션 회장은 별도 입장문을 통해 "주치의 추천으로 케모포트 시술을 진행했고 이후 예후도 좋고 식욕도 좋아져 퇴원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저 신동주는 장남으로서 아버지의 건강에 더욱 신경쓰고 매진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공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책문화·스포츠 | 교양공감
여백
여백
시사공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