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이란에 대한 제재 확대, 승인 완료"
상태바
트럼프 “이란에 대한 제재 확대, 승인 완료"
  • 전지선 기자
  • 승인 2020.01.10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스트리트저널 "미국이 기존의 대이란 무역·금융제재 강화할 수 있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공감신문] 전지선 기자=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9일(현지시간) “이란에 대한 제재 확대를 승인했다”고 밝혔다.

로이터와 AFP, 블룸버그 통신 등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미 완료됐다. 우리는 그것을 증가시켰다. 그것들은 매우 가혹했지만 지금은 상당히 증가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이란이 이라크 내 미군기지에 미사일 보복을 한 것을 두고, 군사적 조치 대신 경제 제재를 가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전날 대국민 연설에서 "즉각적으로 살인적인 경제 제재를 이란 정권에 대해 추가로 부과할 것"이라고 말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이에 대해 전문가들과 전직 당국자들을 인용해 "미국이 기존의 대이란 무역·금융제재를 강화할 수 있다. 이란의 제재 회피를 돕는 업체와 은행, 개인도 블랙리스트(거래 제한 명단)에 올릴 수 있다"고 분석했다.

한편, 트럼프 행정부가 외국 기업의 대이란 거래를 차단하는 '세컨더리 보이콧'(제3자 제재)을 강화할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