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신문 입법공감] 이용호, 한국당서 ‘공공의대법' 통과 촉구
상태바
[공감신문 입법공감] 이용호, 한국당서 ‘공공의대법' 통과 촉구
  • 박진종 기자
  • 승인 2020.02.13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 이상 공공의대법 발목을 잡지 말라"
이용호 국회의원이 13일 자유한국당 당사에서 공공의대법 통과 시위를 벌이고 있다.
이용호 국회의원이 13일 자유한국당 의원총회 회의장 앞에서 공공의대법 통과 시위를 벌이고 있다.

[공감신문] 박진종 기자=이용호 국회의원(남원·임실·순창)은 13일 국회 본관 내 자유한국당 최고위원회 회의장과 의원총회 회의장 앞에서, ‘공공의대법’ 2월 국회 통과를 촉구하는 피켓 시위를 펼쳤다.

이날 시위에서 이용호 의원은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를 비롯해 심재철 원내대표 등 한국당 지도부를 향해 "자유한국당은 더 이상 공공의대법 발목을 잡지 말라"고 일갈했다.

이용호 의원은 “공공의대법이 이제껏 통과되지 못한 데는 자유한국당 책임이 가장 크다. 한국당은 더 이상 공공의대법 발목을 잡지 말고 대승적 차원에서 2월 국회 통과에 나서야 한다. 이 일이야말로 국회가 국민으로부터 신뢰를 다시 얻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이 의원은  2018년 9월 공공의대법 발의 이후 작년 내내 보건복지위원회에서 법안 심사가 지체되자 여야 지도부, 상임위 간사 등에게 신속한 심사를 요청했고, 지난해 연말 동 법안이 상임위 법안소위에서 통과되지 못하자 국회 본회의장 앞에서 여야 의원 모두를 향해 피켓 시위를 펼친 바 있다.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로 공공의대 필요성이 재확인되면서 이해찬·황교안 대표에게 공개서한을 발송했고, 개인 성명 발표는 물론 전북 국회의원들을 규합해 공동성명을 발표하는 등 2월 국회내 법안 통과를 위한 활동을 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