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입법공감 더불어민주당
이원욱 의원, 19일 재생에너지선택권 선언기업 간담회 개최28일에도 RE100과 온실가스 배출권 연계 위한 간담회 예정
재생에너지 이니셔티브 출범식 / 이원욱 의원실

[공감신문] 박진종 기자=국회신재생에너지포럼 공동대표 더불어민주당 이원욱 국회의원(화성시을)은 오는 19일 국회 제 2간담회실에서 '재생에너지선택권이니셔티브' 참여기관과 재생에너지선택권사용확대 선언기업, 관심 기업과 간담회를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 자리에는 산업부 신재생에너지과와 전력진흥과도 참석해 기업과 정부, 국회가 재생에너지 확대와 혁신 성장을 위한 방안 등에 대해 논의할 계획이다.

재생에너지선택권이니셔티브는 지난 11월 발족해, 국회신재생에너지포럼, 그린피스, 생명다양성재단, 에너지시민연대, 한국사회책임투자포럼, 환경운동연합, UNGC 한국협회, WWF(세계자연기금)이 참여기관으로 RE100 제도 구축 등을 위한 행보를 걷고 있다.

11월 발족식 당시 선언한 기업으로는 삼성전자, 삼성디스플레이, SK하이닉스, 신한금융그룹, KB금융그룹, DGB금융그룹, IBK기업은행, 대덕전자, 엘오티베큠, OB맥주, 이케아 코리아, DHL 코리아 등이 있다. 기업들은 선언문을 통해 재생에너지 사용을 위한 의지를 알렸다.

이번 간담회는 발족식 이후 첫 모임이다. 이니셔티브 경과 및 활동 방향을 공유하고, 삼성전자와 LG화학 등 기업들의 재생에너지 사용과 관련한 내부 현황 및 의견을 공유한다.

이원욱 의원은 “RE100은 이제 수사가 아닌 기업의 의지”라며, “재생에너지 전력구매제도의 효과적인 설계를 위해 전력수요자인 기업의 고충 등을 해결할 수 있도록 발의한 법의 국회통과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28일에도 이원욱 의원은 ‘재생에너지 선택권과 온실가스 배출권 연계를 위한 간담회’를 마련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공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입법공감 | 교양공감
여백
여백
시사공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