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생활/문화
렌즈삽입술, 수술 전 반드시 확인해야 할 핵심 포인트는?각막 손상 없이 인체 친화적인 재질의 특수렌즈 삽입해 시력 교정하는 수술법
렌즈삽입술은 각막 손상 없이 수정체와 홍채 사이에 인체 친화적인 재질의 특수렌즈를 삽입해 시력을 교정하는 수술법이다.

[공감신문] 각막이 지나치게 얇거나 시력이 나쁜 초고도근시의 경우 라식 등 일반적인 수술이 쉽지 않다. 하지만 방법이 없는 것은 아니다. 레이저 시력교정술과 달리 각막 손상 없이 특수 렌즈를 삽입하는 렌즈삽입술을 통해 교정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비앤빛 강남밝은세상안과 김정섭 원장의 도움말을 통해 성공적인 렌즈삽입술을 위한 핵심 포인트를 알아봤다.


얇은 각막과 고도근시, 렌즈삽입술 통해 시력 회복 가능

렌즈삽입술은 각막 손상 없이 수정체와 홍채 사이에 인체 친화적인 재질의 특수렌즈를 삽입해 시력을 교정하는 수술법이다. 안구건조증, 빛 번짐 발생이 거의 없고 렌즈 자체에 자외선 차단 기능이 있어 자외선으로부터 눈을 보호할 수 있으며 수술 후 바로 교정시력으로 생활이 가능하다.

무엇보다 수술 시 각막을 깎지 않기 때문에 각막 두께 등 눈 조건이 스마일라식, 라섹과 같은 레이저 시력교정술에 부적합해 수술을 포기해야 했던 사람들도 시력을 교정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비앤빛 강남밝은세상안과 김정섭 원장은 “렌즈삽입술은 각막 절삭이 이뤄지지 않고 부작용 발생 시 렌즈를 제거하면 원상복구가 가능한 안전이 강조된 수술이다”며 “특히 라식, 라섹이 불가능한 사람뿐 아니라 기존 시력교정술에 대한 거부감이 있는 환자들에게도 대안이 되고 있다”고 전했다.


정확한 안구 공간 측정, 안전한 렌즈삽입술의 필수 조건

렌즈삽입술을 안전하게 받기 위해 가장 먼저 확인해야 할 사항은 시술 안과가 정확한 안구 공간 측정을 위한 전문 장비의 보유 여부다. 수술 시 렌즈가 위치할 안구 공간을 정확히 측정하는 것이 중요하다. 렌즈가 눈 내부 공간보다 크거나 작으면 시야가 흐리거나, 어지럼증 등이 생길 수 있기 때문이다.

지난달 10일 방송된 OBS <건강을 부탁해 '시력을 디자인하는 닥터들'>에서는 렌즈삽입술 전 반드시 선행돼야 하는 대표적인 검사로 카시아Ⅱ, UBM(초음파)가 소개됐다. 카시아Ⅱ 검사는 기존 장비로 측정할 수 없었던 안구 내부를 360도 촬영해 눈 안을 샅샅이 들여다볼 수 있는 장비이며 UBM 검사는 생체초음파를 이용하여 눈 내부를 진단하는 것이다.

두 검사를 통해 렌즈가 놓일 위치, 렌즈 사이즈 결정, 안구 전방의 깊이 등을 파악할 수 있다. 특히 카시아Ⅱ는 국내 대학병원급에서만 진행하는 검사로 맞춤형 시력교정술을 원하는 사람이라면 필수적으로 받아야 하는 검사다.

또한 렌즈삽입술은 스마일라식, 라섹처럼 레이저를 통해 시력을 교정하는 것이 아니라, 의료진이 직접 손으로 진행하는 만큼 의사의 숙련도가 수술 성공 여부에 큰 영향을 끼치는 고난도 수술이다. 따라서 수술 전 의료진의 충분한 수술 경험과 노하우가 있는지 확인해야 한다.


수술 후 정기검진을 통한 사후 관리 중요

철저한 사전 검사만큼이나 수술 후에는 정기검진을 통한 꾸준한 관리가 필수다. 특히 렌즈삽입술은 수술 후 6개월에 한 번씩 검진을 통해 각막내피세포, 안압 등 전반적인 눈 상태를 확인해야 한다. 내피세포에 이상이 있으면 각막 부종 등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이다.

수술 직후에는 렌즈가 자리를 잡는 과정에서 위치가 미세하게 변할 수 있는데 정기검사를 통해 렌즈가 자리를 잘 잡았는지 확인하는 것도 중요하다. 또한 엎드려 자는 자세로 인해 베개나 팔에 눈이 눌려 통증이 유발될 수 있으므로 등을 붙이고 정자세로 자는 습관이 바람직하다. 시력교정술을 받은 후에는 눈 주변에 충격, 압박이 가해지면 위험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홍은기 기자 | heg@gokorea.kr

    어두운 면은 밝히고, 밝은 면은 빛내는 소식을 전하겠습니다.

<저작권자 © 공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푸드·패션뷰티 | 교양공감
여백
여백
시사공감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